외로운
좋아요

-마사지- 마사지받고 물빼러 달려갑니다 실장님께 잘하는분들로 부탁드린다고하고들어가 샤워하고 안내를 받아 마사지받는곳으로 이동 잠시기다리니 마사지사가 들어옵니다 전에 뵌분같아서 긴가민가하면서 마사지 받기 시작합니다 얘기하다가보니 봤던 관리사분이 맞네요 마사지하실때 압보다는 뼈로 풀어주는게 많은타입입니다 역시나 마사지 몸이녹습니다 뭉친곳들을 한시간동안 잘 풀어주신뒤에 뒤돌아 전립선마사지 들어옵니다 -- 외모: 민삘에 청순한 학생이미지입니다. 스팩: B컵/슬림/165?/20대 초중반 전립선중 은솔씨가 노크를하고 입장합니다 와 이쁘다! 이정도는 아니지만 애교도있고 귀여운스타일 말할때 풋풋함도 느껴지는 언니입니다 에센스를 발라준뒤에 마사지사가 나가고 섭스 들어오네요 터치자세도 잡아주는 이쁘장한 마인드까지 겸비한 언니입니다 서비스는 삼각애무인데 여친느낌으로 잘 해줍니다 마지막에 입사로 받아주고 시원하게 가글로 마무리까지 해주네요

커피맛사탕
좋아요

민관리사님 도연매니저 토요일에 다시보러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