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때까지간다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몸이 뻐근할때가 많네요. 이럴때 항상 마사지를 받아 뻐근해진 몸의 근육을 마사지로 풀곤 합니다. 마사지와 야릇한 서비스도 좋지만 마사지를 일주일이라도 안받으면 몸이 개운하지가 않네요. 저는 마사지 받고나서의 개운함이 너무 좋더라구요. 부천 문스파에 전화를 하고서 예약시간보다 좀 일찍와 따듯한 물에 샤워를하고 아이스커피 한잔 시원하게 마시면서 여유를 즐기고 있으니 몇번 손님 안내 해드리겠습니다. 마사지 받는곳으로 안내받아 잠깐 누워서 기달리니 상큼한 교복?의 관리사 쌤이 들어오시네요. 잠깐 스캔하는데 30초중반으로 보이는 와꾸에 하얀 피부가 맘에 들더군요. 뭉친 어깨며 목이며 시원하게 마사지 받으며 쌤 이름을 물어보는 별쌤이라고 하네요. 약간의 섹드립을 제가 하니 간단하게 받아쳐주는 농담도 하시고 좋았습니다. 관리사님이 전립선 마사지로 마무리 하던중 언니 들어오네요. 귀여운 인상에 대딩같은 언니 들어옵니다. 이름이 세희씨?.. 시원하게 마사지를 해주시던 별쌤은 나가시고 ... 본격적으로 바로 bj를 해주는데 정말 잘 물고 빨고 합니다. 세희씨의 몸을 더듬어보니 몸이 탄력 너무 탄력있고 좋은겁니다. 슴가를 조물조물 만지며 세희씨는 내 똘똘이를 물고... 핰... 환상적인 서비스였던거 같습니다. 탄탄한 허벅지를 손으로 꽉 만지며 그녀의 입에 즐 마무리하고 나왔습니다. 역시 마사지 서비스 정말 최고예요!! 항상 느껴집니다..

귤짱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전화하고 방문했습니다. 통화할때 지금 이벤트시간이라는 말씀.. 발걸음이 더 빨라졌습니다ㅎㅎ 실장님과 스탭분들이 계셨는데 친절하게 안내받고 간만에 몸 좀 풀었습니다. 마사지도..서비스도.. 티방으로 들어가서 마사지사부터 입장합니다. 첫느낌에 잘 만났다라는 느낌?? 예감은 틀리지 않았습니다. 실력이 정말이지 지금까지 만났던 관리사들과는 클래스가 달랐습니다. 금 관리사였습니다.압도 시원하고 만지면서 어디 뭉치고 아프다 말하면 풀어주고 편안하게 리드도 해줍니다. 손은 쉬지 않고 대화도 계속 이어나가고..대단합니다. 앞으로 문스파 가게되면 무조건 금 관리사님만 보기로 할까봐요ㅎㅎ 전립선 마사지할때 서비스 매니져 입장합니다. 지혜 언니 당첨~ 짜릿한 립 서비스와 기분좋은 핸플..강약,속도 조절 능력도 뛰어납니다. 차츰 신호가 오기 시작하더니 바디를 애무하다가 발사와 동시에 입이 다가와서 밖으로 나오는 녀석들을 받아줍니다. 가글로 깔끔한 마무리까지..알찬 1시간 15분이었습니다.

프로게이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업소는 문스파였습니다..간판은 문스파라고 써 있지 않으니 유의하시길..들어가면 안내받고 씻고 내려와 차례가 되면 마사지룸에 입실하고 마사지받다가 시간되면 언니 들어와 서비스 해주는 코스입니다.. 하지만 전 바로 입실 했습니다. 사이트에서 조조이벤트 한다는걸 보고 갔기 때문이지요. 마사지는 해 관리사님이었습니다. 어떻게 어디를 풀어주어야 하는지 알고 손기술이나 기타 스킬이 많고 체중과 힘이 적절히 실린 화이팅 넘치는 마사지였습니다.. 실력도 없는 관리사들이 하다보면 아플때도 있고 별로 시원하지도 않는데 아픈 느낌은 없고 오히려 시원한 느낌과 개운함까지.. 서비스는 사랑~관리사는 전립선 관리후 깔끔하게 마무리하고 퇴장합니다.. 존슨이만 너무 이뻐라 하라 언니ㅜㅜ 대화도 존슨이하고만 하고..그래도 애무와 비제이 핸플 입사와 청룡으로 마무리까지 확실하고 깔끔했습니다.

오동통통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요며칠 달리지를 않았더니 몸도뻐근하고 축축 쳐집니다. 어디갈까 살펴보다가 집 근처 문스파 예약하고 달려갔네요. 항상 느끼지만 매번 설레입니닼ㅋ 시간대기가 조금 이른시간이라 그런지 오늘은 빨리입실했습니다. 해관리사님이 입장했습니다. 가물가물하지만 아마 맞을겁니다 해쌤이랬던 것 같네요. 아무튼 마사지를 잘 하십니다. 이런저런 얘기 하면서 건식이랑오일을 받았습니다. 목뒤부터 발끝까지 꼼꼼하게 마사지를 해줍니다. 한시간가량 마사지를 해주고 전립선마사지를... 알들과 알 밑쪽을 주로 공략합니다. 그러다보니 금방빨딱되버립니다. 잠시후 노크소리와함께 마무리매니저가 들어오네요. 슬림한몸매에 야해보이는 언니 입장! 하라씨라는데 귀여운얼굴인데 섹기도 있고 얼굴에 화장품을 발라주고 얼마안되서 해관리사님은 퇴장~ 대화를 나눠보니 이름은 하라씨! 상의를 훌떡 내리고는 서비스시작합니다. 삼각애무들어오는데 저도 시작부터 손으로 하라씨를 만지작해줍니닼ㅋ 비제이도 부드럽고 흡입력도 좋네요. 짜릿하고 근질근질합니다. 슴가도 내스탈이고 좋았네요. 열심히받다가 신호가와서 입으로 때버렸네요. 그리고는 콜이 울려서 옷입고 바로 나왔습니다. 직원있는곳까지 팔짱껴서 데려다주고 항상느끼지만 전반적으로 매우만족했습니닼ㅋㅋ

cloud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심심한 주말에 문스파 다녀왔습니다. 운좋게 할인쿠폰을 득템해서..ㅎㅎ 위치는 지하철역 바로 앞이라 찾기 쉬웠습니다. 준비하고 방에서 기다리다 관리사님 오셔서 마사지 받았는데, 요 근래 받았던 마사지 중 가장 시원했어요. (최고!) 이름이 청 관리사님이시라고 하셨는데 마사지 실력 하나는 정말 강추입니다! 중간중간 대화도 조금씩 나눴는데 쿨내 진동하시면서도 쌀쌀맞진 않으셔서 좋았어요. ㅎㅎ 전립선 마사지는 뭐 말이 필요 없겠죠. 이어서 지애씨가 들어왔는데 딱 봐도 예쁘고 몸매도 좋네요. 가슴이 큰 거 같아 물어보니까 C컵 정도 된다고 하더군요. 시간이 짧아서 아쉬움을 느낄만큼 서비스도 잘해줬습니다. 문스파가 집에서 많이 가깝진 않은데 그래도 재방문 의사가 생겨서 또 가보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