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민짜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야구장 에 전지현상무님을 찾고 놀러갔습니다. 들어가자마자 대기시간은없이 미러초이스입장 전지현상무님께서 저한테 말씀해주더라구여 아무래도 나이대가 어리다보니 마인드가 하드하진않다고 그러니까 일방적인 스킨쉽말고 애들을 조금은 꼬시는재미에 놀아보라고 팁을주시더라구요 그래서 초이스볼때 전방을향해 눈빛 레이져를 쏘는 꼬맹이하나가있길래 그친구를 앉혔어요 룸안에서 둘이 술도한잔하면 조금씩 친해지며 말도 놓고 조금씩 진도를 뺐죠 그러다가 갑작스런 키스를 시전했죠 그랬더니 애가 깜짝놀래서 저를 팍밀치더라구여 그래서 제가 그거 무시하고 그냥 키스를했죠 한2초? 아주짧지만 길거같은 반항?? 이 끝나니 힘을풀고 키스에 집중하더라구여 그래서 저도 뒷목을 잡던손으로 슬며시 가슴을 만지니 아니 이꼬맹이는 먼가요... 제허벅지위에있던손이 슬슬 제 사타구니속으로 들어오더라구여.,, 솔직히 좋았다는... ㅎㅎ 이렇게 진도를 한번에 싹빼고나니.. 그다음은 편하더라구여 아무래도 제가 독고로 놀러가서그런지 일행도없고 다른아가씨도없다보니 서로 카톡하다가 가슴만지고 그 꼬맹이는 한손으로는 떡볶이 먹으면서 왼손으론 제 ㄸㄸㅇ를 계속 만지작거리더라구여 ㅎㅎ 제가 구미식은 시러서 ㅅㅅ는 안했지만 정말 제 ㄸㄸㅇ가 먹이를달라고 힘차게 솟구치더라구요., 제파트너였던 꼬맹이는 그거 좋다고 자꾸 살짝살짝 꼬집곸ㅋ 그렇게 꿀같은 2시간이 끝났는데 ㅠ 제가 조금밖에 없었거든요 ,, 솔직히 너무 연장하고싶었는데 ㅠ 돈이 모잘라서 ㅠ 2시간 그렇게 하드하게놀구 팁 3만원주고 해서 재밌게 놀다왔습니다., 정말그 고사리같은손.. 아 이거는 너무 어린애손의표현인가 정말 갓 성인이 된듯한 상큼한 여대생같은분위기의 꼬맹이 손길이 아직까지 잊혀지지않내요 ㅎㅎ 다음에 또가야겠어요 ㅋㅋ

훈훈장남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요즘에 술끊고 열심히 돈모으는 재미에 푹 빠져있었는데 가뭄에 단비같은 보너스가 조금 나와줘서 아주 간만에 동료들과 함께 간단한 술한잔 먹다가 꽁돈 생긴거 집에 걸리면 아쉬울거 같아 그전에 깔끔하게 쓰기로 결심하고 저와같이 결심에 찬 동료들과 함게 풀싸롱을 가기로 했습니다 몸을 하두 묵혀뒀더니 가기전부터 너무 신나했습니다^^ 어디갈까 하다 요즘 커피빈 전지현상무님이 인터넷을 매혹시켜버리신거 같아 저도 그 유혹에 빠져볼까 하고 망설임 없이 마카오로 찾아 갔습니다 입구에서부터 마중나와서 손번쩍 들고 인사해 주시는 전지현상무님~ 아~ 상쾌하고,느낌이 좋습니다ㅋㅋ 룸으로 안내받고 들어가서 명함도 받고, 맥주한잔 돌리고 빠르게 초이스 출발~ 피크 시간인데도 애들 상태는 중상 정도 입니다 초이스 하고 애들 나갈때 마다 전지현상무님이 바로바로 추천추천 해주셔서 편했습니다 저랑 같이간 일행중 한명만 눈이 한라산 꼭대기에 있는지 다음다음을 외치네요 그러거나 말거나 전 제옆에 앉은 여성스러운 언니를 보며 므훗해 하며 쏙딱이를 시작했습니다 남은 한놈은 취향이 특이한건지 이쁜애들 다 패스하더니 그냥그런 애보더니 좋다고 왜 이제 왔냐면서 얼싸앉고 좋아하는데... 전지현상무님 힘드셨을텐데 시원시원하게 해주셔서 감사했어요ㅋㅋ 걔가쫌 진상스럽죠ㅋㅋ 제팟 이언니.. 대학생에 정말 참한 스타일인데.. 이런일 할줄은 알까 아리까리 하고 있었는데 전투서비스 받는데 걱정할 필요가 없었어요ㅋㅋ 뭔가 스물스물 거리는 애교도 있고ㅋㅋ 한시간십분을 정신없이 보내고 구장으로 갔습니다 구장가서 느낀점은.. 왠지 모르게 돈주고 한다는 느낌이 안드는? 그냥 이제 막 시작하는 연인냄새가 났습니다. 그러다 보니 저도 모르게 그 향기에 취해 열과성을 다해 만족을 시켜줘여 한다는 의무감을 가지고 열심히 했습니다ㅋㅋㅋㅋ 만족을 시켜주면 나와 사겨줄거 같은 빌어먹을 망할 느낌에ㅋㅋㅋ 그래도 적절한 타이밍에 발사도 하고 설레이는 풋풋한 느낌에 좋았습니다 전 또 다시 풀에 맛들릴거 같습니다~ 비자금 생기면 또 뵈요 전지현상무님ㅋㅋ

진지한밤상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놈의 시간은 뒤도 안돌아보고 가고 주변지인들과 얘기를 하면 할수록 답답하기만 하고 역시나 술마시고 인생뭐있냐 해서 커피빈 놀러갔습니다 이제는 단축번호까지 저장돼있는 전지현상무.. 이제는 매직미러하러왔다갔다하기도 귀찮고 그냥 상무님이 괜찮다싶은 애들 세명 데리고 오라고 했습니다 폭탄주 두잔정도 마시고 노래한곡 했더니 문이 열리면서 전지현상무와 그의 여인들 등장~!! 룸에서도 알아서 타입별로 한명씩 착착 앉혀주더군요 제 파트너 이름은 홍연이라는 언니 이름이랑은 틀리게 살짝 서구적인 얼굴에 눈웃음치는 얼굴 잘빠져서 적당히 볼륨감있는 언니였습니다 다같이 러브샷으로 한잔씩 한 뒤 바로 첫전투 돌입 기분좋게 빨리는데 팬티만 걸치고 있는데 자세히 보니 가운데가 갈라지는 야동에서나 나오는 보라색 망사팬티 였습니다 슬립입고 앉는데 힐끔힐끔 보이는 분홍조개가 안구자극!!!! 슬쩍 허벅지 만지다가 한번씩 스치면 본능적으로 나오는 신음소리가 찌릿 하더군요 모텔입장해서 같이 샤워마치고는 넣는데 쪼임 굿~~ 몇번 쑤시다가 팬티다시 입혀놓고하는데 이상하게 기분은 더 좋고 팟도 훨씬 흥분한게 느껴지더군요~~ 빨통만지면서 열심히 쑤시다가 마무리 정상위에서 딱 빼고 콘돔빼는데 그대로 팬티랑 조개까지 난사~~ 싸고나서 내가 해놓은짓을 보는데 더 뇌리가 찌릿!! 왜 처음에 앉혀줄때 전지현상무가 특별서비스 준비해놨다고 했는지 모텔나오면서 느꼈습니다 단축번호 순번좀 위로 올려야 겠어요

뽜여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후기같은거 안쓰는데 그젓께 다녀온 후기글 써봅니다ㅋㅋ 살짤 외롭고 우울한날~ 한 잔 할까 망설이다 전지현상무님에게 향해 봅니다. 반갑게 맞아주는 전지현상무님 언제바도 활짤웃내요...........ㅋㅋ 오랜만에와서 이런저런 이야기좀나누고 기다리던 초이스타임~ 연애감이 좋다며 이화 언니를 추천해 줍니다. 잠시 룸에서 선 계산하고~ 언냐 입성~~~ 이화 언뜻 보니 고양이상의 섹시미가 묻어납니다. 담배 한 대 나란히 피면서 이야기꽃으로 밤을 한 번 밝혀 봅니다. 털털한 성격에 대화감도 상당히 좋은 것 같네요. 술한잔 찢그리고~ 노래도하면서 즐거운시간~ 비비고만지고...너무화끈하내요 구장타임~이것이 너무좋아서 후기쓰는겁니다 ㅎㅎ 샤워를 꼼꼼하게한후~ 침대로 이동해서는 이화를 잠시 안치고........ 키스부터~~ 이런이런 이화의 혀가 어떻게 된 것인지 마치 주인 없는 혀처럼 제 입 속에서 온동네를 휘젓고 다닙니다. 이화를 눕히고는 가슴부터 한 입 배어 물어 보는데 어라~ 벌써부터 배가 공중 부양을............ 아마도 이화의 등은 침대를 너무너무 싫어하나 봅니다. 살며시 아래로 내려와 보는데, 무슨 몸이 뱀처럼 꿈틀꿈틀..... 바톤 터치해서 이화에게 몸을 한 번 맡겨 봅니다. 가슴부터 공을 들이더니 이곳저곳을 종횡무진 다닙니다. 이화는 위보다 아래로 좋아하나 봅니다ㅋㅋ 그래서 자세 체인지해서는 식스나인으로......... 이화를 안고서 서서히 스타트.. 이화의 손과 발이 온몸을 감아 옵니다. 이화에게 말을 한 번 태워 보는데, 참 리드미컬하게....... 그런데 갑자기 오빠 어~어~ 하더니 그냥 훅 가버립니다. 그러더니 눈을 말똥말똥하면서 “이젠 오빠 차레???” 화끈하기까지..저도 그후...10분여지나..바로 훅가버렸내요.. 마물이하고~ 1층와서 전지현상무님 보고~ 전지현상무님이 주신 컨디션 마셔주고 집으로 가는길이 기분이 좋더라고요 이런좋은시간...멈춰버릴순없는건가..ㅎㅎ아쉬운걸음이였는데 오늘도 땡기긴 땡기네요 제가 돈을 많이 버는사람이 아니라.. 고민이 되긴하는데... 오늘 가게되면 친구와 가서 이화는 무조건 지명 잡어야겠어요 ㅋㅋㅋ 후기글 처음 써보는데 재미있네요 ㅋㅋㅋㅋ

전투용사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저번주 토요일날 다녀왔습니다 친구랑 치맥 한잔만 간단히 하고 헤어질 생각으로 만났는데 남자끼리 있으니 재미도 없고 재밌는거없나 찾다가 그냥 풀싸롱가기로했습니다. 전지현상무님에게 토요일인데 아가씨 출근 많이 했냐고 물었더니 언니들 지금 넘쳐 흐른다고 하시길래 바로 갔죠 도착해서 바로 기다리는 시간없이 초이스 했습니다. 이점이 제일 좋았네요 ㅋㅋ 저는 유독 눈에 띄는 아가씨가 있어서 바로 초이스 했고 친구는 이리저리 재다 한분 초이스했네요 제파트너는 지희라고 하네요 들어오자마자 폭 안겨서 여기저기 쓰담쓰담하더니 인사시작~ 와우~~~ 와우~~~~~~~~~~~~~ 좋네요 ㅋㅋ 인사끝나고 나서는 더들이대네요ㅋㅋ 팬티에서 손을 안꺼내고 틈만나면 키스... 무릎위에 올라타서 귀에 작은 소리고 신음소리를 낼땐 진짜 쌀까봐 식은땀이 나더라구요 ㅋㅋ 지금 생각해도 짜릿하네요 2차에선 거의 모 몇달 굶은여자처럼 들이대는데 내가 당한느낌? ㅋㅋ ㅇㅁ를 너무 많이 해줘서 조금 빨리 발사했습니다..... 진짜 간만에 ㅅㅅ를 진정 즐길줄 아는여자 만나서 재밌었습니다. 다음에 가도 이날 느낌 나겠죠??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