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랑다랑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정재상무님 찾아갔던 후기 새벽2시쯤 늦은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달렷음 친구랑 둘이 전화로 긴설명 듣고 선릉쪽으로 택시 타고 갈려고 하니 정재씨 친절히 픽업차량 보내줌 일단 합격 그렇게 픽업차량을 타고 가게 앞에 도착하니 마중나와 있네요 첫인상은 부드러운 느낌의 남자네요 그렇게 안내를 받어 룸으로 입성 상무님이 맥주 한잔식 따라주고 시스템 설명듣고 잠시 기달리니 바로 초이스 가자고 하네요 제가 바쁜시간에 와서 인지 언니들이 많이 있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제 스탈에 맞는 언니가 있어서 초이스 합니다 제친구는 못고르고 헤매고 있네요 ㅋㅋ 친구놈이 이리 저리 자꾸 망설이고 있길래 상무님이 괜찮은 언니를 추천하네요 제 파트너 나이가 24살이라고 하네요 ㅋㅋㅋ? 내 친구는 약간 나이트 죽순이처럼 생긴 아가씨를 앉혓음 그래도 마인드 좋다고 하니 ㅋㅋ 룸들어가서 간당히 호구 조사좀 하고 언니들 인사할께요~하면서 옷을 슬슬 벗는데..와..이건 새로운세계가 따로없음 ㅜㅜ 역시돈을쓰고놀아야하나봄ㅋㅋ 전에갓던데는 그냥 룸싸롱이라 이런 하드한 시스템은 없엇는데 친구랑 서로 빨리며 멋쩍은웃음...하지만 그것도잠시, 남자란동물은 술들어가면 개로 변신하는 능력을 모두들 지니고 있기에, 우린 술먹고 멍멍이가 되기로함 한창 즐기는중? 마무리 립서비스엔 취해서 후딱 지나가는듯..그래도 발싸 직전까지 몰아붙이는 언냐에 넉다운 얼굴은 애기같이 순진하게 생겨가지고 어쩜 그런스킬을 가지고잇는지.. 구장으로 향해서 씻으면서 언냐 조개를 슬쩍훔쳐보니 핑크ㅋㅋ 감동해서 환상의 역립시전. 언냐 거부하는듯 하다가 흐느끼는듯하며 잘 받아줌 그후 언냐의 화려한 스킬을 맛보다가 기승위로 시작->후배위로 중간->정상위로 마무리 환상의 3박자를갖춘 조합으로 더이상 못참고 발싸 끝나니까 뽀뽀쪽 해주며 좋앗어? 물어보는 언냐 아..귀여워죽겟음 담에도 무조건 지명잡을듯 너무 감사햇음. 정말 돈아깝지않게 잘 놀다왓슴

파락락락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정재상무와는 많은 달림에 연을 맺고 있네요 매번 갈때마다 추천만받는편이라 그간의 달림 괜찮았고 그래서 이정재상무와 몇달간 보고있고 오후부터 한잔두잔달리다가 초저녁임에도 심하게 알딸딸한상태로 입장했습니다 이런저런얘기나누다가 풀이 처음인 후배는 빨리 아가씨가 보고싶다고 아우성 이정재상무가 제스타일은 잘알고있기때문에 제껀 한명데려오라 그러고 후배랑 같이보냈습니다 5분정도 지나니 후배입장ㅋ 후배들어와서 신기하다고 다시 아우성ㅋ 그리고 아가씨가 들어왓습니다~ 후배는 정말 전형적인 성형미인을ㅋㅋㅋ 안한데를 물어보는게 빠를거같은데 말이죠 ㅋㅋㅋ 전 골라다준 아가씨와접견 이름은 소라.. 이름도 묘하고 분위기도묘한 아가씨 저랑동갑내기 30살 아가씨였습니다 그리고 역시 옴팡지게 큰 가슴 아 여기서 제스타일은 무조건 가슴이 마인듭니다.. 처음엔 26이라고 거짓말치다가 몇학년때까지 국민학교였냐라고 물어보는데.. 거기서 잡았습니다 서른.. 항상어린애들만 앉히다가 동갑이랑앉으니까 오히려 편하고 좋더랬어요 이날의 가장재밌던점은 거의 반미친개마냥 놀던 후배놈 그놈보는재미가 더괜찮더랬습니다 룸에서 잘놀고 애프터갔는데 서로 여자친구 남자친구얘기하다가 둘다 헤어졌고 장난조로 얘기하다 자기자기하며 갑자기 1일됐습니다 물론장난이었는데 지금까지도 연락하고 잘웃고 떠드는 중이네요 애프터스킬은 정자세에서 마치 상위마냥 흔들어주던게 일품이었고 샤워도 같이잘해주고 마치 섹파같은 편안한느낌의 아가씨였습니다 즐거운 시간 보냈네요~

딱딱다닥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친구녀석이랑 한잔하다가 필받아서 달림 분당에서 출발해서 가게 도착시간 9시반 반갑게 맞아주는 이정재상무님 바로 매직미러 초이스실로 아가씨 초저녁인지 많았네요.. 그중에 잘 웃고있는 수아라는 아이 초이스 나이는 22살이라더군요.. 친구는 추천으로 앉히고 애가 피부가 뽀송뽀송하네요 살결도 부드럽고. 팔짱끼는데 가슴이 커서 그런지 자꾸 팔꿈치에 닿는데 본이 아니게 흥분되네요 첫전투때 빠는데 죽입디다 스킬은 별로 없어요 그치만 오바약간보태서 천천히하면서 해주는데 이러다 조루소리듣겟다 생각까지 든건 처음 어디서 배웠냐니까 아직좋은거 많이남앗는데 생각보다 제꺼가 작아서 백프로 실력을 보여준게아니라고 농담까지 요거 아주 맹랑합니다. 나름 애교도 있고 마인드도 좋습니다. 달라붙어서 손은 계속 제 가슴만 쓰다듬네요 룸타임 내내 재밌게 놀았습니다. 웨이터가 주는 꿀물한잔 먹고 텔로 갔습니다. 이거 뭔가좀다른 흡입력입니다. 설명할수없는 그뭔가 오래하지는 못하는 놈이라 짧고 굵게 기분좋게 끝내고 나왔습니다. 끝나고도 제꺼를 쓰다듬으며 내일도 오라고 자꾸 재촉하는 맹랑한아가씨 이정재상무님 재밌게 놀다갑니다. 친구놈많이취했는데 끝까지챙겨줘서 고마웠어요 여유가 안되서 자주는 못가고 담달에나 친구들 끌고 한번 더 갈게요

지지럭지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애들 수질이나 볼겸 몇일쭈욱 보다가 그날 친구들과 연락해서 한번갔습니다 일단 모이면 무조건 달리는 스타일이라 거의패턴이 1차술 2차떡집 3차 해장or해장술 요런식으로 가네요 간만에 가는지라 이쁜애들좀 준비해달라고 신신당부하고 도착!! 강북쪽을 많이간 친구들에겐 매직미러는 약간 어색했나봅니다 간만에가서 그런지 많이도 보여주네요 서로 마음에 드는 언니들 앉히고 놀았고 초이스하기전 이정재상무님이 마인드구린 99프로 잘 걸러 주니깐 믿고 다들 앉힌거 같네요 제 파트너의 스펙은 섹시한 얼굴에 몸매는 대박 가슴은B컵 쫙뻗은 기럭지였고 생글생글 웃는게 대박 미모는 아닌데 파트너로서 꼴리게 생겼슴다 약간 아쉬운건 살짝 젓살이 안빠진듯 하네용. 대신 축복받은 가슴을 가졌어용 살짝들어갔으나 건들면 툭튀어나올거 같은 그런 유두! 첫대면을 그렇게 시작으로 룸에서 질퍽하게 놀아줍니다 원투데이 간것도 아니고 이제 이런시스템에 쩔대로쩔어서 그런지 설레이는건 없지만 재미는 아직까지 있네요 담주 모임때매 또갈꺼라 기대는 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계산을마친후 엘레베이터를 타고 모텔로 갔습니다 풀에서 원래 같이 제가 샤워를 안하는데 같이 샤워하고 가슴만지면서 입술에 입맛춤을 하고 제파트너의 혀놀림을 맛보다가 꼭지를 살짝 살짝 혀로 터치해주니깐 제 똘똘이만큼 발기합니다 글고 사실전 개인적으로 보빨은 마니 안해봐서 보빨은 생략하고 제똘이를 드뎌 앵두속에 넣어주는데 맛있게 드십니다! 제가 좋아하는자세로 붕가스타트 다리를 번쩍 올려서 끝까지 닿을정도로 넣어주니 좋아하네용 축복받은 가슴이 무진장 진동하는데 한참을 하다 가슴에다가 발사할려고 정조준 아;; 목이랑 입술 볼까지 다튀겼네여 어떤 언니들은 얼 굴에 튀는거 무지싫어하는데... 웃으면서 괜찮다고 ㅋㅋㅋ 파트너 마인드가 좋았던거 같고 담주에도 정말 기대하고 가겠습니다

흥부내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풀이란곳을 처음으로 가봤습니다 여기서도 봤고 아는 지인도 다녀왔다기에 이정재상무님께 연락을 드렸습니다. 강남에 있다고 하니까 바로 차 보내주시더라구요 그래서 차 타고 들어가서 매직미러실로 내려가 초이스를 하려는데 유난히 눈에 띄는 민재라는 아가씨가 있더군요. 번호가 98번. 누가봐도 아름다운 아가씨에여 이건 정말..이쁩니다 하.. 그런 아가씨와 같이 술도 마실수있고 끙끙까지 할수 있다는건.. 하.. 풀이란곳에 안다녀본 사람이 아닌데 유난히 긴장되더군요 그정도로 이뻣어여 룸에서 친구와 아가씨들과 술마시고 게임하고 하는데 시간이 어떻게 가는지도 몰랐네여 처음이랑 마지막시간때 입과 손으로 해주더군요.. 근데 미안하지만 참지못하고 사정을.......-_ㅠ 2차를 못가면 어쩌나 걱정이 되었지만 아가씨가 옆에서 윙크하며 걱정하지 말라더군요 ㅠㅠ 룸시간 끝나고 모텔로 올라가기 전에 상무님과 어땟는지 얘기하고 매우 만족이라고 했습니다 모텔 올라가서 민재라는 아가씨와 같이 씻고 침대에 누워서 애무와 함께 시작한 스타트! 진짜 깜놀했습니다. 아까도 말씀드렸지만 룸에서 이미 두번을 했는데.. 또 이렇게 빨리 쌀줄 몰랐어여-_ㅠ 내심 진짜 병원을 가봐야하는건 아닌지 걱정도 되더군요;; 평소엔 안그런데 왜 이랬던건지 궁금합니다 ^^;; 거사를 치르고 내려와 친구들에게 놀림만 당하고...................................... 좋기도 했지만 부끄러운 하루였기도 한 날인거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