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빵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번주는 또 어디를 가보나~~ 여기저기 훑어보다 구관이 명관~~ 양재 버블로 결정~~ 바로 전화하고 실장님께 추천해주세요~ 하니 숨도 안쉬고~~ 린이를 찍어 주십니다~~~ 도착해서 입실하고 곧바로 린이도 입장해 주시고~~~~ 일단 언니 얼굴은 중상? 정도 주고 싶네요. 섹스런 얼굴은 아니고 이쁜 얼굴입니다. 몸매는 마른 스탈! 그래서 당연 슴가도 작을꺼라 예상했지만! 버뜨! 슴가가 그럭저럭 괜춘네요... 당연히 자연산 맞습니다. 맞고요... 빠는 맛이 아주 좋터라고요~~ ㅎㅎㅎ 피부도 중상입니다. 언니랑 씻고 와서 침대에서 앉은 상태로 참~ 씼을때 샤워실서 BJ서비스 있습니다요~~ 다시금 살포시 안아 보니 오~ 느낌 좃습니다. 키스 부터 시작해서 언니의 립서비스! 오 사까시 아주 일품이네요.. 뭐랄까..이제껏 받아오던 오럴과는 다른 암튼 설명할 수 없는 다른 느낌을 받았네요.. 그러다가 언니 왈 "바꿀까?" 이러는 겁니다. 물론 영어입니다~~ㅎㅎㅎ 사실 한달전에 여기서 다른 언니를 보았는데... 그 언니가 최곤줄 알았다는... 근데 우리 착한 린이도 보통은 넘어서네요..ㅎㅎㅎ 먼저 자기를 좀 먹어달라는 간절한 눈빛~~~ 흐흐흐.. 맛나게 쪽쪽 빨며 그냥 박아 줍니다.. ㅋㅋ 역립시 탐스런 보X가... 아주 좃습니다. 암튼 시간이 짧은 관계로 역립좀 하면서 쿵떡쿵 쿵떡~~ 오 느낌 좋아요... 정상위~ 좌위~ 정상위~~ 시전하다가 린이가 먼저 뒤치기 제안... 오 미치네요.. 뒤태가 마른 스탈이라 허리가 쏙 들어가는게.. 섹스럽고 뒤로하니 더 쪼이고..아..미치넹... 그래서 어쩔수 없이 초스피드 피스톤질~ 으아아아아아~~~~ 발싸~~~ 오늘도~~~ 즐달했습니다~~~ㅎㅎㅎ 린이 괜춘한 처자네요... 아 또 먹으라 가야징~~ 궈궈~~

버블실장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내마음의풍금님 정성어린 후기 감사합니다. 언제고 시간나실때 방문해 주세요~~^&^

오뎅맛짬뽕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며칠전 새벽까지 친구들과 이른 망년회를 하다가 친구들은 안마간다는데... 전 아니다싶어 양재버블의 메리를 보러 갔습니다. 정보에 어둡거나 관심없는 애들은 안마가서 비싼 돈 주고 랜덤으로 언니 만나지만 전 사이트 덕분에 안마의 반도 안되는 가격에 스펙 좋은 휴게텔 에이스를 만나지요 ㅋㅋㅋ 야간 실장님 역시나 친절하시네여 ㅎㅎㅎ 메리 몸매 프로필보다는 슬림에 훨씬 더 비율이 좋아 보입니다. 전 얼굴은 업소에서 안보지만 와꾸 상급에 섹시삘도 나름 괜찮습니다. 가슴 비에서 씨 사이정도에~~ 피부 약간 까무잡잡~~ 임팩트있는 대화로 빨리빨리를 외치며 샤워실로 후다닥 들어가 줍니다. 40분밖에 없응께..... 샤워실서 깨끗히 씻으며 비제이도 질펀하게 받고~~ 방으로 이동~ 본게임에 들어 갑니다.... 애무실력, 69, 키스 등 무난하게 합니다. 사까시보다는 제가 좋아하는 불알사탕을 요구했는데 잘 하더군여. 게다가 뒷판까지 들어오는 치밀한 서비스 ㅠㅠ 시간이 짧은 관계루 애무받다 제가 밑으로 내려가니 움찔하네여. 딸방에서 많이 연습한 역립기술로 언니를 달굽니다. 다양한 자세도 매너있게 요청하면 다 받아주고 엉덩이를 손으로 받치며 보지를 살살빨아주니 몸을 살살 꼬면서 물이 줄줄 흐르네여 제가 참지를 못하고 위에서 바루 삽입.. 제가 좋아하는 돌아 앉은 여성상위자세로 맘껏 감상하며 힘껏 애들을 방출했습니다. 간만에 즐붕했네용 제 개인적으로 제접견률 90%이상 휴게텔 가끔다니는데 간만에 이정도루 맛조은 매니저를 볼줄은 몰랏네여 ㅋㅋ 실장님 담엔 시간 넉넉히 잡고 롱으로 고고씽 할께여^^

버블실장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벤츠vs아우디vsbmw님 소중한 후기글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

바나나튀김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방문이 13일였으니까 며칠 지난 후기입니다. 버블로 전입 오신 메리를 보러 간만에 달렸습니다. 오늘도 화이팅을 외치며,,, 오후쯤으로 예약...ㅋㅋ 도착하고 방안내후 얼마 지나지않아 메리가 입장하고 오랜만에 다시만난 연인처럼 방가워하며, 간단하게 안부교환 하공... 웃는모습이 참 귀여운 아이네요... 눈도 어지간히 크고... 바로 손잡고 샤워실로 이동.. 여긴 샤워실이 밖에 따로 두개가 있습니다.. 샤워볼에 거품 잔뜩 내고 여기저기 씻겨 주며 비제이 들어 옵니다... 샤워 서비스 한번 쭈욱~ 받은후 방으로 다시 이동.... 본격적인 게임으로 돌입....가볍게 역립좀 하다가 정자세로 시작합니다. 메리의 장점은 리액션이 아주 좋다는 거죠. 정자세로 달리다 다리들고 달리다 무릅 접어놓고 달리다 쪼그리고 앉아 달리다... 여상으로 열심히 달립니다. 메리가 갑자기 뒤로 뒤집네요...뒤로 달리자는 얘기지요.. 드뎌 시작입니다. 역시~~ 허리가 완젼 예술로 돌아갑니다. 제 쥬니어는 딜도처럼 메리의 몸속에서 요동을 치네요.. 이게 제일 좋은건지 온몸을 사정없이 비비 꼬네요.... 상하좌우 바로 앞 거울로 요동치는 둘의 몸을 감상하며 열심히 달립니다. 무릎 세워서 꿇고 허리잡고 있으면 메리 허리가 전후좌우로 아주아주 격렬하고 부드럽게 돌아갑니다. 격렬하면서... 부드러울수도 있단 말인가..^^;; 땀 제대루 흘렸습니다. 정자세로 끊내려고 하는데, 뒤로 달리기 느낌이 너무 강해선지 다른 자세로는 극강에 미치질 못합니다. 다시 뒤로 돌려서 열심히 정상을 향해 달려 제대로된 극점을 맛보고 내려옵니다. 아직도 그 허리 돌림이 눈앞에 아른 거리네요.. 귀엽기까지 한 녀석이 섹스럽기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