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위의털미네이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① 방문일시: 8월10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3에이미 ⑥ 오피 경험담: 사이트 검색하다 보니 에이미가 한눈에 들어왔습니다 에로스에 전화해 예약하고 도착해서 에이미가 있는 방으로 향했습니다 벨을 누르고 입장했더니 에이미가 미소로 반겨주더군요 한눈에 봐도 굉장한 미인에 잘 빠진 몸매로 시각적인 효과에 벌써부터 제 곧휴가 조금씩 반응합니다 가까이서 보니 눈이 상당히 이쁘고 말도 이쁘게 잘하네요 쇼파에 안자 음료수 마시면 대화를 하며 분위기를 풀어갔습니다 씻고 침대에 누워 있는데 에이미의 몸매가 너무 보기 좋습니다 피부 살결도 너무 좋고 탱탱한 가슴과 엉덩이가 참으로 육감적입니다 에이미가 애무하며 비제이 해주는데 흡입도 좋고 아주 흥분 됐습니다 키스를 하며 가슴을 애무했더니 약간은 느끼는듯한 신음했습니다 손으로 밑을 만져보니 젖어있는 에이미의 꽃잎을 확인했습니다 혀로 몸을 탐하다 에이미의 꽃잎 맛을 봤습니다 역립을 잘하는 편은 아니지만 에이미가 어느 정도 잘 느껴줘서 나름 편하게 맛을 봤습니다 꽃잎을 어느 정도 괴롭히고 바로 콘 장착하고 삽입했습니다 여상위부터 에이미가 올라와 클리를 비비며 눈을 감고 느끼는듯 했습니다 정상위로 바꿔 에이미 한쪽 다리를 들고 펌프질 하는데 에이미의 신음소리가 계속 들으니 저도 모르게 스피드를 올려 강하게 박았습니다 살짝 옆으로 눕혀 에이미의 가슴을 부여잡고 다시 달렸습니다 후배위로 자세 바꾸니 에이미의 뒷태를 봤는데 허리와 골반라인이 대박입니다 엉덩이에 꽂은 상태에서 에이미를 끌어 안고 앞 뒤로 계속 흔들었습니다 그렇게 한 동안 흔들다 보니 신호가 와서 그대로 에이미의 엉덩이에 시원하게 발싸했습니다 마무리하고 잠시 있으니 따뜻한게 느껴지고 기분 정말 좋았습니다 침대에 누워 이야기 나누다 씻고 인사하고 나왔습니다^^

밤의토끼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슬비] 나랑 다음에 또 하자 오빠~^^ 방문 일시: 8/9 업소명: 오피 파트너명: 슬비+2 내용후기: 언제나 그랬듯이 오늘도 난 에로스에 전화를 했다. 여전히 내 똘똘이가 가만히 있질 않아서 가슴크고 떡감좋은 언니가 너무 보고 싶었다. 실장도 나를 알아주는지 바로 예약을 잡아주고 1시간뒤에 가서 언니 이름을 물어봤다. 이름이 슬비인가 +2언니들중에 제일 잘팔리고 사이즈 굿인 언니라면서 나를 추천해주고 방으로 갔다. 슬비. 일단 이뻣다 가슴도 의젖가슴도 아닌듯했고 앳되보이는 얼굴에 귀여웠지만 몸매는 전혀 그러지 않았다. 육감적인 몸매에 키도 어느정도 있었고 일단 가슴이 너무 이뻐서 똘똘이가 미쳤었다. 샤워 5분컷으로 마친후에 바로 슬비의 몸을 보면서 침대로 누워 애무를 시작했다. 슬비. 잘한다. 마인드도 좋다. 피부도 하얘서 서구적인 체형이다. 안보신 분들은 꼭 한번 슬비랑 즐달 해보시길. 후회 않한다. 애무도 하면서 대화도 조곤조곤 잘 이어 나가주고 잘맞춰 준다. 일단 너무 꼴린다 몸매가. 15만원이 절대 아깝지않아서 1시간 연장할려 했는데 다음 예약손님 있다고 너무 아쉬었다. 그러면서 이야기하다가 "다음에 또하자 오빠~ 기다릴게" 이러면서 얘기해주면서 기다린다고 했다. 일단 슬비는 나를 너무 잘 받아줬고 마지막에 뒤에서 하면서 발사했다. 끝나고 나서 슬비랑 안고 있었는데 진짜 떨어지기 싫었다. 왜 슬비가 인기가 많은지 알 것 같았다. 슬비는 너무 맛있다. 섹스도 너무 잘하고 만족을 120퍼센트로 시켜준다. 다음에 또 하자고 했으니까 그때는 2시간 예약이다. 또 보자 슬비야.

김지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방문일시: 8월 9일 업종명: 오피 업소명: 에로스 지역명: 수원 파트너 이름: +2멜론 오피 경험담: 에로스에 전화해 괜찮은 매니져 추천해 달라고 했습니다 실장님이 멜론매니져 한번 보라고 추천해주시네요 그 동안 실장님 추천이 나쁘지 않아서 바로 예약했습니다 예약 잡은 시간에 도착해서 멜론씨가 있는 방으로 갔습니다 문을 두드리리 멜론씨가 웃으며 반겨줬습니다 귀여운 와꾸에 떡감 좋은 몸매에 벌써부터 제 존슨이 반응을 하네요 바로 하고싶단 생각이 들만한 와꾸에 몸매도 일품입니다 대충 대화하고 씻으러 이동하는데 벗은 멜론씨 살결도 부드럽고 이쁘고 탱탱한 가슴이 정말 대박입니다 멜론씨가 제 몸을 구석구석 씻겨주는걸 보고 있는데 기분이 좋았습니다 먼저 씻고 나오는데 멜론씨가 따라나오며 제 몸에 물기를 딱아줬습니다 침대에 누워 키스를 하고 멜론씨가 삼각애무를 해주고 비제이 들어갔습니다 입과 혀로 비제이를 해주는 멜론씨를 쳐다보니 더 흥분이됐습니다 만족할만한 서비스를 받고 저 역시 멜론씨의 꽃잎을 탐했습니다 점점 멜론씨의 꽃잎에 물기가 흐르기 신음하기 시작했습니다 약하게 들려오는 멜론씨의 신음소리가 저를 더욱 자극해했습니다 바로 멜론씨의 꽃잎에 제 존슨이를 삽입했습니다 쪼임도 좋고 반응도 좋아서 몇번 왔다 갔다 했더니 점점 커져가는 멜론씨의 신음소리가 저를 더 흥분시킵니다 정상위로 움직이다 여상위로 자세를 바꿔 멜론씨가 위에서 찍어줬습니다 후배위로 자세를 바꿔 멜론씨의 골반과 엉덩이를 잡고 박아대다 점점 시호가 와서 얼마 버티지못하고 시원하게 발싸했습니다 멜론씨는 떡감 좋아 간만에 기분 좋게 달리고 왔어요~!!!

지미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나만의 천사 리얼여친 [수원-에로스] [엔젤+3] 방문 일시: 8/8 업소명: 오피 [에로스] 내용후기: 오랜만에 에로스에 전화해서 엔젤이가 넘 보고싶었다. 그래서 전화해서 오늘 나왔는지 물어보려고 전화 하니까 나왔다고 바로 와도 된다고 해서 옷입고 총알 챙겨서 바로 나갔다. 엔젤 오랜만에 볼 생각하니까 가슴이 설렜다. 실장님도 만났는데 새로운 실장님으로 바뀌었고 간단하게 인사하고 얘기 하고나서 한 15분정도 기다리고 나서 바로 엔젤언니 보러 방으로 갔다. 들어갔는데 엔젤이 되게 반갑게 "오빠 왜 이렇게 오랜만에 왔어 보고싶었는데" 이러면서 나를 반겨주니까 좀 바뻣다고 나도 보고싶어 죽을뻔했다고 하면서 인사를 나누고 바로 씻자고 샤워실에서 서로 애무를 하면서 샤워를 했다. 역시 엔젤은 몸매도 잘 빠지고 얼굴도 이쁘장하니 보면볼수록 꼴릿하고 나의 흥분을 더욱더 높여준다. 가슴도 적당하게 있고 비율도 좋아서 내가 괜히 엔젤을 찾는게 아니다. 같이 샤워를 하고 침대에서도 언제나 그랬듯이 나의 성감대와 나의 아랫도리를 현란한 스킬로 나를 만족시켜주었다. 엔젤은 위에서도 항상 나를 미치게만드는 언니다. 그래서 엔젤이 너무좋다. 맨날맨날 보고싶을 정도로 좋다. 엔젤도 다음에는 3시간잡고 나랑 꽁냥꽁냥 하면서 같이 놀자고 해서 다음에는 3시간동안 엔젤이랑 꽁냥꽁냥 하면서 연애하면서 나의 욕정을 다 풀어 헤쳐야지. 마지막에는 뒤에서 피스톤질 하면서 바로 발사해버렸다. 너무좋았다. 또봐요 엔젤. 아 꿈에서 엔젤이랑 한번 더 하는 꿈꿨으면 좋겠다.

이개동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진짜 겁나이쁜이 금발여신 [수원-에로스] [아영+3] 에로스에 주간에 진짜 겁나게 이쁜 언니가 있다그래서 실장님 추천으로 아영씨 추천 받고 1시간은 너무 아쉬울것 같아서 2시간 예약 잡고 존나 이쁜언니랑 섹스 부실생각하니까 발걸음이 빨라졌다.....ㅎㅅㅎ 실장님이랑 만나고나서 바로 아영이 있는 방 안내받고 그곳으로 들어갔다. 들어가는 순간 진짜 리얼로 너무이쁜여자가 있으니까 말문이 막혔다. 에로스에 이런 여신이 있다니.....ㅇㅅㅇ 나는 왜 이제 알게됬을까 아영이를... 머리도 금발에다가 여태까지 본 언니들중에 누구보다 빛나고 이뻐서 처음 이용하는 사람처럼 몸이 쭈뼛쭈뼛 해졌다. 하지만 그 모습을 본 아영이가 "오빠 왜이렇게 긴장을 하고있어ㅎㅎ 이리로 와" 겁나 섹시한 말로 나를 불러주니까 가슴이 겁나게 뛰었다. 처음봤을땐 겁나 시크하고 말도 별로 안할 줄 알았는데 첫인상과는 다르게 조신한 말투로 상냥하게 나를 대해주니 아~ 이 언니 마인드까지 아름다운 언니였구나 생각을 했다. 얼굴도 주먹만한 얼굴에 하얀 피부와 향기마저 좋았다. 몸매 비율 가슴 뭐 하나 빠지는거 없이 잘 빠지고 빨리 벗은 몸을 눈으로 확인 하고 싶었다. 그러더니 아영이가 "얼른 샤워해 오빠~" 이렇게 말해주면서 나를 더 흥분 시켜줬다. 샤워를 하고나서 침대로 누운뒤에 어여쁜 얼굴과 섹시한 입술로 내몸을 애무를 해주는데 스킬도 남다르게 애무를 해줬다.... 진짜 하면서 아 3시간을 할걸하고 후회했다. 진짜 마인드도 너무 좋아서 2시간이 어떻게 흘러 가는지도 몰랐고 위에서도 나의 아랫도리를 미친듯이 달래 주었다. 아영이......누구보다 최고였다. 진짜 이제 아영이보고 다른언니들은 못 볼정도로 이제 아영이만 찾을 것같다.... 2시간동안 진짜 나의 욕정과 외로운 마음을 여신 아영이가 다 채워주고 나니까 이젠 다할나위 없다. 아영이는 나만의 언니이고 싶다... 이런 즐달은 처음이다. 새로운 느낌을 받았다...다음엔 아영이 3시간 예약잡고 즐달 부신다. 빨리 보고싶다. 아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