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히독히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① 방문일시: 5월 23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3아영 ⑥ 오피 경험담: 처음 이용해보는 오피 조금 걱정되는 마음으로 사이트 검색하다 에로스에 전화를 했습니다 친절한 실장님 설명을 듣고 편한 마음으로 예약을 했습니다 예약 시간에 맞쳐 도착해 실장님 안내를 받고 아영씨 방으로 입장 아영씨 얼굴을 보는순간 부터는 모든게 달라졌습니다 몸매 좋고 하얗고 너무 이쁘장하게 생긴 여자가 방긋 웃으며 인사하네요 일단 아영씨와 대화를 나누는데 잘 받아주고 몸매가 왜 이렇게 좋으냐고 하니 아영씨가 피식 웃네요 샤워할려고 옷을 벗고 있는데 아영이 가슴이 참 탐스럽네요 그때부터 제 똘똘이가 반응이 오기 시작합니다 자연산 가슴에 탱탱하고 핑두 스타일입니다 씻고 침대에 누워 마치 여자친구처럼 옆에 누워서 조금씩 가까워집니다 아영씨가 점점 다가와 키스부터 시작해 애무를 해줍니다 가슴이 탱탱하고 촉감이 좋아 만지기도 좋고 살결도 부드러웠습니다 애무 후 콘을 씌우고 아영씨가 올라와 위에서부터 해줍니다 정말 편하게 여자친구랑 하는것처럼 장난도 치면서 마음껏 즐겼습니다 아영씨는 어려서 그런지 봉지 사이즈도 작고 물도 흥건히 나오고 제가 흥분을 않할수가 없었습니다 정말 아쉬운건 역립을 한다는걸 까먹고 아영씨의 몸매와 와꾸에 빠져서 그만 마루리를 해버렸네요 와꾸도 좋고 몸매도 좋은 아영씨 대단합니다 정말 오피와서 즐겁게 놀다 왔습니다 ~

띠로리띠로리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수원-에로스] [보라 +2] 리얼 여친느낌... 진정한 좁보란 이런것... ① 방문일시: 5월 23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보라 +2 ⑥ 오피 경험담: 요새 엄청달린다 스파,오피,안마,휴게텔 구분안하고 계속달린다 후기써야되는데 시간도없고 생각도나질않아 상박이상 아니면 당분간 쓸생각이없다 보라를몇번 볼려다가 예약실패후 마침 지난주에봤다 입구에 도착후 전화해 기브앤테이크하고 들어갔다 첫인상은 민간필에 미모가아름답다 and 귀엽다 몸매는 잘빠졌다 옆구리살없다 가슴은 B컵에 160중반정도같다 특히 종아리,허벅지비율이좋다 화장실에서 보라와 장난치면서 샤워같이했다 침대로 데리고와 앉아 다시 한번 스캔한다 160중반 슬림한 키에....B컵 울 회사 여자 후배도 B+정도인데.... 이렇게 생겼을라나 사실 여자후배에 관심있다 여하튼 그토록 궁금했던 보라와 해볼생각에 기분이좋다 벌써부터 동생넘은...꿈틀대기 시작하고... 살포시 옆에 앉아서 팔장을 끼고 허벅지를 만지며 머리를 기대는 보라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하는게 지명이같다 첫 공격은 보라의 선공... 그리 강렬한 서비스는 아니지만 소프트한 스킬로 목부터 옆구리 앞부분 구석구석 애무해준다 BJ의 시간... 부드럽게 때로는 강렬하게 맛있게 먹어준다 장시간 동생을 쩝쩝~쩝쩝~ 이제 역공들어간다 달콤한 입술을 맛보는데 키스감이 쩐다..키스의 화신..딥키스 제대로해준다 그리고 가슴을 애무하는데 보라가가 몸을 뒤튼다 아직 상체밖에 안 했는데 봉긋한 가슴에 입술이 닿는 순간에도... 다리를 베베꼰다 봉긋한 가슴을 맛보는 순간에도 눈을 감고 신음소리를 흘린다 더내려가 허벅지를 벌리고 클리를 애무하자 흐느끼고 몸을베베꼬고 좋다고한다 신음발사.. 수량이터진다 더하면 큰일나꺼같아 콘착용 후 돌진...미끄덩~~~ 물이 많이나와 가뿐히들어간다 너무너무 흥분했는지 절정을 향해 치닫다 예상보다 흥분해서인지 이르게 마무리한다 너무 흥분했고. 쪼임까지 좋았다 예비콜이 울린지 꽤돼서 빨리씻고 나갈려고 했더니 보라가 서두르지 말라고 천천히해도 된다고 배려해준다 서비스라며 마지막 키스까지 해주는데 마지막까지도 마인드 좋다 보라정도면 즐달100%다

침대위의털미네이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① 방문일시: 5월 22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2푸름 ⑥ 오피 경험담: 프로필 보니 100프로 실사라고 하네요 일단 믿고 실장님께 전화를했습니다 슬림을 좋아해서 프로필을 보니 푸름씨가 슬림할것 같더라고요 푸름씨 보고싶다고 하니 바로 가능 하다고 하더라고요 예약 시간 잡고 푸름씨 만나러 출발~~ 도착해서 실장님이 방 안내 해주고 올라갔어요 첫 인상 나쁘지 않습니다 웃으며 반겨주니 무척 고마웟어요 대화하면서 푸름씨 가슴을 봤는데 제 똘똘이가 가만 있지를 않네요 진정 시킬라고 해도 진정이 않됩니다 씼으로 들어갈때 이미 제 똘똘이 풀발기~ 샤워 꼼꼼히 다하고 침대에 먼저 누워서 있는데 갑자기 푸름씨가 슥~들어오네요 키스 후 애무를 해줍니다 순간 애무할때 쌀뻔 했는데 간신히 참았네요 이제 역립 후 위에서부터 쭉쭉 애무 해주는데 고마웠어요 푸름씨 애무 스킬이 상당히 좋습니다 삽입 전 콘 장착하고 여러 자세 바꿔가면서 즐겁게 즐달~~하고 갑니다 잘 받아주고 잘 느껴주고 좋았습니다 푸름씨 보러 또 방문 하겠습니다^^

밤의토끼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① 방문일시: 5월 22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Honey +3 ⑥ 오피 경험담: 비도오고 그래서 니생각이 나서~ 뭔가 심심+우울 등의 감정이 생기면서 달리려고 결심. 오피 검색하다가 발견한 에로스 Ace honey +3의 나름 고페이에도 불구하고 허니씨에게 꽂힌건 와꾸+몸매+서비스 등 내가 눈여겨 보는 부분에서 엄청난 실장님의 추천이 있엇기 때문이다. 8시로 예약했지만 준비가 미흡하여 8시 15분쯤 입실. 허니씨 얼굴, 몸매, 응대 서비스 등등 실장님이 말했던 부분들이 사실이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하였다. - 와꾸 : 성형끼는 좀 있지만, 눈 크고, 웃음이 귀여웠음. - 몸매 : 가슴골 드러나는 원피스를 벗어나려고 하는 아담한 ㅅㄱ. 그에 대비하여 슬림한 바디라인. 고운 피부 - 대화 : 20대 초반이라 대학생과 같은 반응이 너무 귀여웠고, 내숭떨거나 고고한 척하지 않음. 대화 주제가 다양하여 좋았음. 첫 만남 후 대화가 무르익은 뒤 슬슬 샤워할 시간임을 허니씨가 알려주어, 샤워서비스를 받았다. 샤워서비스는 무난하게 진행되어(양치+바디워시) 길게 언급 안하겠다. 샤워 후 물기 닦은 후 침대에 와서 연애 시작. 침대에 나란히 누워 진한 키스타임 및 가슴 쪽쪽 시간을 가졌다. 키스는 잘 받아주는 편이고, 가슴 맞닿은 상태에서 껴안고 키스하는데 너무 좋았다. 가슴은 b컵인데, 아담하고 그립감좋은 가슴이었다. 촉감이 엄청났다. 그 후 삼각애무, bj 등 이어진 후 실제 플레이 스타트. 여상위로 출렁이는 가슴과 잘록한 허리를 같이 보며, 탄력적인 힙을 잡고 시작했는데, 쪼임이 좋아 빨리 반응이 와서 쌀 뻔했다... 잠깐 천천히 진행하기 위해 정상위, 후배위 등 자세 바꾸어 진행했고, 후배위일 때 쪼임을 견디지 못하고 발사... 플레이 시 리액션(신음소리)은 자연스러워서 현재 느끼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듯했고, 그런 반응 때문에 더욱 흥분하게 되는 듯 하였다. 플레이 시 자세에 대한 나의 주관적인 평가는 No.1 : 여상위 - 제일 눈이 호강하는 자세 (뽀얀 피부의 복부 등) No 2.: 후배위 - 탱탱한 힙을 움켜쥐며 플레이. 중간 중간 가슴, 등 애무하며 플레이했고, 특히 좋아하는 자세. No.3 : 정상위 - 가슴을 주무르거나, 키스를 동반한 플레이가 가능. 발사 후 침대에서 땀 식히다가 샤워하고 정리한 다음 허니씨와 마지막 포옹한 뒤에 퇴실했다. 전체 요약하면, - 와꾸 : 룸삘에 가까운 타입 (일부 성형한 부분이 있는듯했음) - 몸매 : 내 인생 실제로 해본 몸매 중 최고의 몸매였다. (가슴+허리+힙+피부 등 모든 면에서) - 서비스 : 적극적인 서비스(키스+포옹+애무)였고, 실제 플레이 시 쪼임이 좋아서 대만족. 이상 허졉한 후기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지미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① 방문일시: 5월 21일 ② 업종명: 오피 ③ 업소명: 에로스 ④ 지역명: 수원 ⑤ 파트너 이름: +3지유 ⑥ 오피 경험담: 수원 에로스 방문 후기 남깁니다 +3지유 접견하고 왔습니다 실장님이 아직 어린나이에 경험이 많이 없다고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지유를 접견하기로 하고 지유가 있는 방으로 가서 노크 후 지유를 접견했습니다 161~162정도 보통키정도 보이고 슬림한 체형에 44~45kg 정도 나갈거같네요 자연산 B컵에 하얗고 귀여고 이뻐보이네요 동글동글 깨끗한 이미지 입니다 쓸때 없는 수다로 이야기 나누다가 시간이 얼마 없어서 지유랑 같이 씻으러 갔습니다 양치하고 지유가 씻겨주는데 부드럽게 제 몸을 만져주네요 이제 제가 씻겨주려 하니깐 자기는 방금 씻엇다고 하더라고요 씻고 나와 몸을 닦고 침대에 누워 지유가 제 몸을 덮쳐 삼각애무와 비제이 해주네요 어찌나 잘해주던지 자꾸 생각이나네요 본격적인 붕가붕가 시작했습니다 먼저 지유가 여상위로 제 몸을 뜨겁게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자세를 바꿔 지유의 가슴을 움켜지며 찐한 키스와 함께 서로를 바라보며 정상위로 쑉쑉~~흔들고 돌려 눕혀 지유의 골반과 엉덩이를 잡고 후배위로 짜릿하게 마무리 했습니다 지유 만나 행복한 붕가붕가를 하고 왔네요 몇 일 있다가 지유 재접하러 또 와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