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바킹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요즘 날씨도 춥고 며칠 전 부터 생각도 간간히 나고 하니 .....ㅋㅋ 오랜만에 부천 A 스파를 찾았습니다. 수영씨가 계속 생각나기도 하고 해서~~ 전화를 걸어 예약잡고 걸어가니 오는 길도 친절하고 자세하게 설명해주셨습니다. 들어와서 샤워장에서 간단히 씻고 대기실에서 잠깐 기다리고 있으니 직원분이 방으로 안내해주셨어요. 기다리는 동안에도 제 물건은 이미 서있었지만요 ㅋㅋ 안 보이게 하려고 괜히 신경쓰이고 ㅋ '안녕하세요 송 입니다' 잠시 기다리니 관리사분이 웃으시면서 들어옵니다. 30대 단발머리, 와꾸 좋은 분이신데 간단히 인사를 나누고는 마사지를 시작하십니다. 적당한 압으로 꼭꼭 눌러주시는데 아~~~ 피로가 싹 다 날아가는 기분입니다. 역시 시원합니다. 소녀같은 말투로 입담도 좋으셔서 맛사지 받는 동안 심심하지도 않았어요. 뭉친 데도 잘 풀고 서혜부 마사지를 시작하시는데 야릇야릇한게 단단하게 만드시네요ㅋㅋ 야한 농담도 해주시면서ㅎ 저는 이거 전립선 마사지 정말 좋아합니다. 기분도 좋고 어서 막 ㅋㅋ 움직이고 싶고 ㅋㅋ 하는데 20대 초.중반의 서비스 아가씨가 들어옵니다. 오늘 이분을 보려고 온거죠. 바로 '수영'씨. 풋풋한 소녀느낌의 인상인데 딱봐도 떡감 좋아보이고^^ 가슴도 탐스러운 라인이고^^ 관리사분이 나가자마자 옷을 벗어내리고는 맨몸으로 품에 안겨듭니다. 귀여워 제 젖꼭지부터 애무를 시작하시는데 혀돌리는게 일품입니다. 아무 말도 안나오고 막 느꼇네요 ㅋㅋ 165의 아담한 키라 옆에서 애무하는 모습이 그냥 막 귀엽고~~ 그렇게 자연스럽게 아래로 내려가 BJ를 시작하는데 아 좋아요 좋아 ㅜㅜ 부드럽고 정성스럽게 ㅜ 머리카락 만지작 대면서 계속 내려다 봤습니다. ㅎㅎ 그대로 제 동생 모자를 씌운뒤 본격적인 전투에 임했죠 전투에서 승리한 저는 기분 좋게 몇마디 나누고는 배웅 받으며 나왔습니다. 여기오면 늘 들르는 코스! 따땃한 라면정식 하나 얻어먹고~ 오늘도 기분좋게 나왔습니다.

말숙말숙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긴연휴가 지나고 다시찾아온 주말. 자고일어나 인터넷을 뒤적거리다 집과 가까운 부천A스파로 향했습니다. 몸도 찌뿌둥하니 이럴때는 스파가 딱이죠? 2달전쯤 방문했던곳이라 익숙하네요ㅎ 직원분들도 그대로 친절하시고 안내잘해주세요 뜨뜻한물에 몸좀녹이고 담배하나 피고있으니 직원분이 방으로 안내해주십니다. 방에 편안히 누워있으니 관리사분께서 들어오셨어요. 나이는30대쯤으로 보이시는데 은근 쌕기가 있습니다. 그렇게 마사지를 시작하시는데 압이 아주좋았습니다 피로가 많이쌓여 있던터라 더 시원하게 느껴지더라구요. 전립선마사지는 받아보신분들은 아시죠? 찌릿찌릿 느낌이 작살납니다. 그렇게 간단한 대화하며 마사지를 마무리하였습니다. 매니저분이 들어오셨는데 몸매가 아주 후덜덜하네요. 슬랜더에 가까운데 나올곳은 꾀나온. 생긴것도 쌔끈하니 잘빠지셨습니다.ㅋ 그렇게 올라와 애무를 시작하는데 핥는 스킬이 장난아니더군요 이미 화나있는 똘똘이와 은서씨 봉지와 합체를하는데 와우 쪼임이 죽여줍니다 여상위에서 못참을것 같아 자세를 바꿉니다ㅎ 그렇게 은서씨에겐 미안하지만ㅋㅋ..자세를 3번정도바꾸면서 잇는힘껏 참다가 남김없이 발사...와우....죽였습니다 ㅋㅋ 뽀뽀하고 싶어지더라구요..그래서!!!해버렸습니다!!!ㅋㅋㅋ흔쾌히 해주시는데 여자친구같은 느낌받아서 설렐뻔 했습니다..... 떡스파에 최강A스파!!ㅋㅋ 지난번에 왔을때도 매니저분이 아주좋았는데 이번에도 만족하고갑니다... 여러분도 즐달하시길 기원합니다.^^

힘있는놈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날씨 많이 쌀쌀해 졌네요 으슬으슬하니 마사지도 받을겸 겸사겸사 스파에 방문하였습니다 매니저 "단비" 왜 예명이 단비인지 알것같네요 ㅋㅋ 몸매는 흠잡을곳 없이 가슴B+ 에 힙도 빵빵하니 쳐줄맛 나고요 봉지 쪼임도 죽여주니 떡감이 살아있습니다. 말도 먼저 걸어주시고 마인드 부분도 아주 만족하였습니다. 그리고 열심히 운동을 하는 제모습을 지긋이 봐주시니 여친이랑 하는 느낌이 날 정도네요 무리한걸 요구하진 않았지만 요구한걸 다 들어주셔서 고마웠어요 ㅋㅋ 자세도 여러번바꾸었는데 제가원하는 자세를 딱 잡아주는데 더흥분되더라구요 ㅋㅋ 얼굴도 이쁘장하니 색기 좔좔흐르고 만족하며 발사하고 나왔습니다^^ 담에 또 보고싶은 매니저분 이었어요. 관리사분 관리사분 예명은 양쌤 이었어요. 일단 전문 마사지 샵에 있을법한 손에 압을 가지고계세요 정말 시원하고 다 풀리는것 같아 기분좋았습니다. 전립선 마사지를 받는데 이건 받아보신 분들은 아실꺼예요. 기분되게 묘하고 느낌 아주좋습니다 극강추! 종종 말도 걸어주시고 피로를 풀며 심심찮게 마사지를 받았네요^^ 총평: 모든걸 만족시켜주니 기분좋게 내려왔네요~ 집도가깝고해서 자주방문할 예정입니다 그리고 매니저단비씨 신음소리가 계속귓가에 맴도네요^^ 친절히 응대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나만바라봐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부천 시청부근에 있는 부천A스파를 방문하였습니다 뜨뜻한 몸에 몸을 녹이곤, 개운한 기분으로 앉아있습니다. 앉아있으니 관리사 분께서 들어 오셨어요. 미시삘 나는 관리사 분이셨는데 압이 장난아니세요 아주 시원하더라구요 전문 마사지사 분들인것 같았어요 전립선을 받는데 기분이 묘한게 제 곧휴가 벌떡벌떡일어서더라구요 매니저분 께서 들어오셨는데 딱 남자들이 좋아하는 얼굴,체구를 가지신 아담에 가까운 민간인삘 얼굴을가지신 매니저분 이셨어요. 간단한 인사를하는데 애교섞인 목소리가 너무 이쁘더라구요. 탈의를 하시고 올라오셔서 애무를 해주시는데 어우 잘빨더라구요. 그러곤 제가 여상위말고 저부터 하겠다해서 눕히고 박아대는데 쪼임이 장난아니었어요. 체구가 작아서 그런지 쪼임이 예술이더라구요. 멈췄어야하는데 그 쪼임에 너무 심취한나머지 그냥 바로 발사 해버렸습니다. 그래도 아쉽진 않았습니다 너무 기분좋게 발사했기 때문에^^ 스파에 장점이란 이런것 같습니다. 마사지, 서비스 언니가 따로있다는거. 그리고 각 분야 전문가(?) 라는것ㅋㅋㅋㅋ 저는 아주 즐달했습니다 기분좋게 룰루랄라 집으로 왔네요ㅎ 새롬씨 또 보고싶어요^^

내사랑엉큰이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날씨도 쌀쌀하고 갈 곳도 마땅치 않습니다. 어디로 갈까 멍때리다가 마사지쪽으로 결정내립니다. 오피를 가려해도 선택의 폭이 좁더군요. 시원하게 마사지 받고 연애로 마무리 하려고 떡건마쪽으로 둘러봅니다. 둘러보다가 문득 저번에 본 민아가 괜찮았었기에 부천 A 스파로 전화 바로 해봅니다. 다행히 출근했다고 하기에, 발걸음을 옮겨 봅니다. 카운터에서 결제하면서 다시 한번 민아를 보러 왔다고 다시 말하곤 샤워장을 이용합니다. 샤워장 이용하는데 날씨가추워서 그런지 생각보다는 한가해 보입니다. 하지만 씻고 나오니 언제 그랬냐는듯 북적북적해집니다. 혼자서 TV보면서 있다보니 방 안내 해줍니다.안내 받은 방에서 잠시 있으니 관리사님 들어옵니다. 미시필이 물씬 풍기는 관리사님이 들어왔습니다. 나이는 30대 초.중반쯤으로 보이며 인사 나누는데 밝은 목소리에 한껏 기분이 좋아집니다. 천천히 대화 나누는데 섹드립이 엄청나십니다. 중간중간 관리사님의 살결과 스치는데 들려오는 엄청난 섹드립들. 그렇다고 섹드립에만 집중되어 있느냐 하면 그건 또 아닙니다. 압도 시원하면서 제 몸을 잘 아는지 불편한곳을 딱딱 짚어주시네요. 이후에 들어오는 슈얼마사지는 정말 압권입니다. 손끝으로 전해지는 느낌이 정말 맞는건지 슬쩍슬쩍 확인해 봤습니다. 안 받아보신 분들을 위해 설명을 하자면.. 뭔가 손끝이 아니라 혀끝으로 살살 애무해주는 느낌이랄까요.. 이미 섹드립도 많이 들었는데 기술까지 뛰어나시니 큰일 날 뻔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들어오는 전립선 마사지는 어쩔 수 없이 건전한 쪽으로 진행해주십니다. 말은 건전이지만 정신줄을 살짝 놓으면 발사할지도 모를 마사지였습니다. 정신줄을 꽉 잡고 있다보니 뒤이어 노크소리 들리고 오늘도 환하게 웃으면서 민아가 들어옵니다. 저번에 본걸 기억하는지 살짝 놀란듯한 눈빛.오빠 또 왔네요 하면서 살짝 안아줍니다. 관리사님은 퇴장하시자 옷을 다 벗고 다시 한번 찐하게 안아주네요. 안으면서도 보이는 눈 웃음은 여전히 이쁩니다. 슬림한 몸매라서 안은 상태에서도 별 문제 없이 잘 안고 있었네요. 대화 나누다가 천천히 들어오는 삼각애무.딱 소프트와 하드의 중간입니다. 기분 좋게 받다가 장갑을 착용하고선에 정상위로 시작합니다. 천천히 정상위로 진행하다가 끝 마무리는 뒤치기로 시원하게 마무리 했습니다. 슬림한 몸때문인지 그곳도 좁아서 연애감이 훌륭합니다. 잠시 넣은 상태로 시원하게 다 발사하고 나서 콘돔 제거 받고 즐겁게 떠들다가 퇴실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