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이모텔고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맨날 돈 처박기만 하다가 드디어 토사장님이 용돈 한번 쏴주시네요 엄청 큰 금액은 아니더라도 이게 얼마만에 먹어보는건지 몰라서 어따 쓸까 고민하다가 떡이나 한번 치러가자 해서 친구놈 불러다가 한잔 맥입니다 역시나 이친구 술들어가니 여자고프다고 징징대길래 같이 가자 해서 한번 가봤던 부천 A 스파 방문해봅니다 야간이라 좀 대기가 있어서 10분정도 기다렸다가 입장 친구놈이랑 샤워하면서 누가 늦게나오나 해보자고 ㅋㅋ 각자 방에 들어가서 기다리니 마사지사 선생님 들어오십니다 마사지야 뭐 고만고만합니다 제가 받을줄 모르는것도 있겠으나 술도 들어가서... 그래도 확실히 대충하는건 아니라는게 느껴집니다 압도 아프고 기다리던 전립선 시간에는 더 정성껏 해주시는거 같네요 제 동생이 잘생겨서 그런지 ㅋㅋ 전립선 받다보니 아가씨가 들어오네요 마사지사분과 아가씨는 괜찮은데 이상하게 제가 민망합니다 마사지사님 나가시고 아가씨도 탈의하고 저도 마음에 준비를 합니다 옷벗을때 이름을 물어보니 은서씨라고 하시네요 다 벗고 안겨오는데 애교가 장난 아니네요 제가 술을 먹어서 그런가 더 귀여워 보이고 ㅎㅎ 서비스 받아보는데 확실히 프로들이라 그런가 손이든 입이든 하나하나 감성적입니다 부산 아가씨라 사투리도 찰지고 귀엽네여 살결을 살짝살짝 스쳐가는데 제 몸이 움찔움찔하네요 언니가 제 동생과 알을 가지고 놀다가 엎드려 보라길래 저는 항문은 별로 안받고 싶어서 패스 장갑끼고 합체하니까 언니 입에서 바로 신음이 나오네요 정상위로 팟팟팟 하다가 뒤치기로 팟팟팟 하니 언니 죽습니다 ㅎㅎ 다행히 적당한 시간만에 발사해서 언니한테도 미안하지 않았습니다 ^^ 다 정리하고 나서 언니한테 조금만 있다가 나가자고 ㅎㅎ 친구놈보다 빨리 가기가 싫어서 ㅎㅎ 2~3분 뒤에 나가니 친구놈은 벌써 씻고 있네요 내가 이겼다고 자랑하면서 택시비 내라고 쪼아줬습니다 모두들 연휴 마무리잘하셔요^^

자연산고양이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집에서... 딸을 잡으려다 도저히 이건 아닌거 같아서 내 고추가 이러려고 달렸나 자괴감 들고 괴로워서 ㅜㅜ 부천 A 스파로 발걸음을 옮겨보았습니다 마음같아서는 투샷하고 한동안 만족하면서 살려고 했는데 아무래도 힘들지 싶어서 원샷만 하고 샤워실로 갑니다 혹시 모르니까 곧휴와 아래쪽까지 깨끗하게 씻고 위아래 갈색 가운을 입고 담배한대 맛깔나게 빨아봅니다 다 필때쯤 되니까 젊은 스탭이 모실게요~ 해서 졸졸 따라갑니다 방에 들어가니 붉은 조명이 저를 반겨주네요 엎드려서 대기하니 마사지사님 들어옵니다 제 몸을 예열한다는 느낌으로 경건하게 마사지 받습니다 허리를 써야하니 허리좀 잘 해달라니 막 웃으시네요 허리랑 등 부분 위주로 좀 받고 하체쪽도 집중적으로 받아봅니다. 앞판 돌아누워서 전립선도 받으면서 일발 장전한 후에 언니 기다렸습니다 마사지사님 나가시니 서우 언니 들어오네요 후기보니 호평일색이던데 정말 괜찮습니다 후기대로 색기넘치는 외모에 균형잡힌 몸매 가슴은 자연산 B컵 키는 작지도않고 가슴은 정말 예술이네요^^ 달달한 애교섞인 못소리에 한번 녹고 언니의 혀의 한번 녹아듭니다 으으~~ 인사만 하고 바로 서비스 들어오네요 정형화 되어 있는 삼각애무 + 무릎, 알까시, 목까시 인데 잘빨아주네요 흡입력도 강해서 립쪽에서 일해도 잘할거같아요 팬티를 스스로 벗는 모습이 색녀같아서 더 꼴릿했는데 그대로 CD씌우고 바로 위에서 꽂아줍니다 안이 따뜻해서 느낌이 더욱 좋았네요 제가 그곳이 뜨거운 여자한테 약한데... ㅜㅜ 원래 그런것은 아니라더군요 아무튼 제 동생은 따뜻한 그곳을 마음껏 만끽하다가 짧은 시간만에 분출해버렸습니다... 하지만 집에서 야동보고 딸잡는거보다 훨씬 나은 느낌에 만족하며 나왔습니다 ㅎㅎ 나중에 총알 충전되면 또 방문해야겠어요~

한뚝배기할까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색기좔좔 미친듯한 삽입 마네킹 은서보고왔어요 주머니사정이 좋아졌기도하고 은서씨가 보고싶어 스파로향합니다ㅎㅎ 샤워후 은서씨가 출근하셨다길래 바로은서씨로 결정,담배를하나피고 방에 입장ㅎㅎ 관리사분이 들어오셨는데 절 알아보시더라구요ㅎㅎ감동 뭉친곳 이야기 해주니 집중적으로 해주셨어요ㅎㅎ 그리고 스팀하는데 몸이 사르르녹는기분 죽여주네요ㅎㅎ 전립선을 시작했는데 역시나 발딱발딱 반응오네요바로ㅎㅎ 그렇게 있다 은서씨가들어왔어요ㅎㅎ 와우 볼때마다 몸매가 마네킹이네요ㅎㅎ 은서씨도 어? 하시며 절알아봐주시는데 오늘은 관리사분,은서씨도 알아봐주셔 기분좋았어요ㅎㅎ 그렇게 간단한 인사후 은서씨가 올라오셨어요ㅎㅎ 안면도 좀텃고해서그런지 여자친구느낌 물씬나는 애무를 시작해줘요ㅎㅎ꺄 정말 순간 여자친구라고 착각들 정도로 정성스래 훓어줍니다ㅎㅎ 정말이지 바로닳아오르더라구요ㅎㅎ 잠깐 자세를 바꾸려 일어났는데 은서씨를 찾게하는 이유를 또한번느낍니다ㅎㅎ 몸매가 아주 그냥 마네킹이라고보심되요ㅎㅎ 성격은 두말해서뭐하겠습니까ㅎㅎ 마법땐B 평소땐 꽉찬A 정도되시고 각선미가그냥아우ㅎㅎ 그렇게 자세를바꾸고 조명에비친 은서씨를 보니 은서씨도 저를 쳐다봐주시네요ㅎㅎ 폭풍 운동을하고나서 도저히 제 동생이 못버틸꺼같아 잇는힘껏발사ㅎㅎ 한10초정도 끌어안고있어버렸어요ㅎㅎ 그리고 간단한 대화후 기분좋게 나섰네요ㅎㅎ 은서씨 최곱니다ㅎㅎ 담번엔 B코스로 은서씨포함으로 다른분도 한번봐야겠네요ㅎㅎ

바바킹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갑자기 마사지가 너무 받으러 가고 싶어졌네요 간혹 이런 경우가 있는데 물들어올때 노저으라고 이럴때 가야합니다 자주가는 부천 A 스파를 예약하고 바로 출발합니다 부천 A 스파 도착해서 실장님께 인사드리고 계산부터 합니다 씻고나와서 담배 한대 시원하게 태우고 방 안내받고 들어갑니다 방에서 기다리는데 관리사님이 들어오시는데 첫인상은 나쁘지 않았네요 아 이건 외모가 나쁘지 않았다는 겁니다 ㅎㅎ 실력이야 이미 검증된 업장이라 믿어 의심치 않았고 외모가 꽤 괜찮으셨어요 약간의 군살이 붙은 정도의 탄탄한 몸매에 누가봐도 마사지 잘 할 것 같더라구요 ㅎ 이야기도 해야가면서 마사지 시작했는데 경력이 오래 되셨는지 내공이 느껴집니다 엎드린 상태에서 등에 전달되는 압을 느끼는데 손 힘이 장난이 아니네요 그렇다고 마냥 아픈게 아니라 지나가고 나면 시원해지고 좋네요 충분히 만족스러웠고 전립선 마사지로 마무리합니다 이건 받을때 과연 누가 여기서 곧휴 안세우고 버틸수가 있을까 싶네요 그런 생각을 하며 전립선을 받고 있을때 저희 마지막을 책임지러 언니가 들어옵니다 언니가 들어오는데 '단비'라는 언니입니다 오늘 무슨 날인지 관리사님도 비주얼 괜찮더니 단비언니 와꾸 정말 좆습니다 단발머리에 빨간 홀복이 정말 이쁘더군요 관리사님 나가시구 언니를 제대로 스캔해보니 여기 있을 언니가 아닌데... 싶습니다 일단 빨아주기 시작하는데 꼭지부터 느낌이 장난이 아닙니다 흡입하는 수준으로 빨아주고 아주 제대로 정성스럽게 빨아주네요 그러면서 아래쪽에서 뭐가 자기를 찌른다고 하는데 알고보니 제 바나나... 진짜 바나나같이 생겼다면서 먹어버리네요 맛있게 빨아주고 하더니 빠르게 올라탑니다 비닐이 어느새 씌워져있고 언니가 신나게 흔들어주네요 가슴도 한손에 꽉차는 B컵이라 여상에서 한참 만졌습니다 정상위로도 열심히 하고 얼굴이 이쁘니 반응이 금방 오더라구요 생각보다 빠르게 발사하고 얘기 좀 하다가 나왔습니다 조만간 다시 보러 갈 예정입니다

공아야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제 어느덧 담주가 추석이네요.. 조카들 세뱃돈이다 뭐다해서 달림비가 어떻게 될지 몰라서 급달 한번 했습니다 A스파에 자주 간건 아니었지만 좋은 기억만 있어서 다시 방문해보았습니다 처음가는 업장이면 마사지관리사분이랑 아가씨좀 신경써달라고 하는데 여기는 뭐 몇번 왓던곳이라 그냥 들어갑니다 마사지쌤도 저번에 한번 뵌 분이네요 양관리사님이었던거 같습니다 마사지 시원하게 잘 해주시고 다 받고 나면 전립선이 들어오구요 전립선 다 받고나면 퇴장하십니다 그리고 들어오는 우유언니. 이번이 재접인데 알아봐주네요 ^^ 반기면서 서로 인사하고 서비스 들어옵니다 간단한 얘기 하면서 삼각애무가 들어옵니다 부드럽게 애무해주고 기둥을 정성스럽게 빨아줍니다 한참 혀놀림에 몰두하고 있으니 CD를 씌우고 위로 올라옵니다 쿵덕쿵덕 리듬을 타고 저도 리듬에 맞추어서 쿵덕쿵덕 떡방아를 찧어봅니다 그렇게 몇분정도 하다가 힘들어 하는거 같아서 돌려 눕히고 저도 공격해봅니다 역시나 남자가 공격을 해야 여자가 반응이 오나봅니다 팟팟팟팟~ 하다보니 생각보다 빠르게 결승점이 다가와서 비겁하게 시간을 끌어봅니다만 참을 수 없어 그대로 발사합니다 언니가 다시 저를 눕히고 잘 닦아주고 나가기 전에 꼭 안아줍니다 샤워하고 나오니 대기하시는 분들이 꽤 계시네요 요새 핫해진 업장답게 많은 분들이 방문하시는 것 같습니다 모두가 즐달하시고 즐거운 추석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