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모원딜
와꾸 추천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업소로 놀러갔다 왔습니다 술마시다가 약간 번개로 가게 친구랑 서로 썰 좀 풀어놓다가 꼴려서.. 강남에 도착하기 전 픽업 부탁드려서 바로 타고 들어갔습니다 먼저 나와서 맞아주시는 대표님.. 오늘 기분이 좋아보이시네요ㅋㅋ 평일인데도 언니 수량이랑 사이즈 전부 자신있다는 대표님. 여지껏 실망한 적 없으니까 믿고 달려봅니다. 2명이서 20명 넘게 보면서 꽤나 만족스럽게 초이스 완료했습니다 제가 초이스한 언니는 민아씨라고 하더군요 특징은 어마어마한 공격젖인 젖가슴.. 탱탱하니.. 피부도 하얗고.. 만지기 좋았어요ㅋㅋ 먼저 벗고 달라붙는 마인드도 좋았고, 제 팬티속에 시종일관 들어가있었던 손은 더 흡족했네요. 전투할때는 이러다 언니 사레들리는 거 아닐까 걱정 될 정도로 깊숙히 넣어서 빨아주는 테크닉이 좋았습니다. 혀끝으로 살살 약올리듯 자극하는 느낌에는 못버티고 바로 싸버렸네요. ㅋㅋ 물고 빨고 하다보니 시간이 다되서 구장으로 갔습니다 언니가 애무할때도 가슴을 적극적으로 활용해줘서 그런가 더 흥분됐습니다. 가슴 특히 가슴 사이에 넣고 문질러줄때는 장난아니었네요 ㅋㅋ 더 받다간 쌀 것 같아서 바로 언니 안쪽으로 진입! 목소리 좋은 언니라 그런가 신음소리도 야했습니다. 하면 할수록 섹반응이 계속 올라오는 아가씨라 야한 표정과 반응 보는 맛도 있었구요. 안쪽은 타고난 명기인건지 쪼이는 맛부터가 좋았습니다. 제일 마음에 들었던 때는 언니가 상위로 해줄때 ㅋㅋ ㄹㅇ 뿌리까지 들어가는 느낌ㅎㅎ 비틀어서도 하고 앉아서도 하고.. 끊임없이 달리고.. 중간에 입으로 해달라고해도 잘해주니 기분 좋았습니다 마지막은 격렬하게 뒤치기로 쑤시다가 마무리~ 미친놈처럼 연애한 건 진짜 오랜만이네요. 룸도 애프터도 만족하고 갑니다 ~

정국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추워서 난방키고 자면 그보다 잠 잘올때가 없죠. 근데 ㅅㅂ 보일러고장.. 전자매트 없음.. 하.. 이때는 한잔 땡기고 여자랑 놀아야죠 혼자 고고히 업소로 갔습니다.. 믿고 가는 정대표...평일이라 대기 없이 바로 초이스로 안내받았습니다.. 미러 너머 쌔끈한 언니들..그중에 슴큰 영게 슬영씨로 초이스! 놀기 시작하니 영계는 다르네요...칙칙한 아재들 사이에서도 싱싱혀요...ㅋㅋ 잘 엉기고 잘 놀아줘서 돈값 하는구나 싶었습니다. 무릎 위에 앉혀놓고 마셨는데 슴 닿는 느낌에 구장 가기 전부터 불끈불끈 하더라구요..친구들도 다들 표정이 풀렸습니다 얼큰히 취해서 구장 넘어갔어요. 살짝 살이 오른게 더 섹시하더라구요. 룸에서도 그랬지만 만지는 맛이 있는 몸매에요 얘가... 앞뒤좌우 잴거 없이 달려들었습니다. 영계인데도 상당해요..ㅋㅋㅋ 어디서 배웠는지 몸 쓰는게 남다릅니다. 끝내주게 빨고 죽여주게 흔들어줍니다. 역시 어리니까 달라요..ㅎㅎ 슴가 말고도 응디가 꽤 찰져요.. 막판에 뒤치기 하면서 몇번 두들겨줬는데 신음도 꼴릿꼴릿합니다. 두발 잘 빼고 샤워 섭스 받고 숙박빈내서 따땃하게 자버렸네요 후 극락본거죠 ㅋㅋ 역시 쌓였을 때는 풀어주는것도 필요한가봅니다. 조만간 한번 더 들려서 슬영씨 초이스해야겠네요.

치킨먹을래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오랜만에 술 한잔 생각이 나서 정대표한테 전화를 했습니다 아가씨도 많이 나오고 딜레이도 없다는 말에 끌렸습니다. 친구 하나랑 로 갔습니다. 언니도 많고 여유있어 보여서 좋았습니다. 지난번에 왔을때도 초이스 많이보기는 했지만, 수량도 수질도 업그레이드된 미러에 감탄했습니다. 매직미러 너머로 아가씨들이 쫙- 대기하는데 바로 눈에 확뛰는 아가씨가 있어서 초이스 합니다. 너무 이쁘더군요. 친구도 바로 초이스~ 이름이 혜지양이라고 하더군요. 혜지양은 어려보이는 얼굴에 봉긋한 가슴이 좋았습니다. 애교있어 보이는 귀염상에 엉덩이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첫전투부터 남다른 사까시 스킬을 보여준 혜지..분위기 좀 타니 점점 하드해집니다. 자기 가슴에 내 손을 얹어놓지를 않나, 먼저 올라타서 매끄러운 살결로 비벼주는데 ㅗㅜㅑ.. 술게임 좀 진행하니 훌러덩 벗은 뒤에 자기 가슴으로 술따라주는데 완전 대박이었습니다. 마지막에는 팬티만 입고 보X로 비벼주는게 기억이 납니다. 가터벨트와 팬티만 입고 있었는게 그거 벗겨가면서 제걸로 언니 보x 비볐습니다. 이런 마인드 처자가 또 있나 싶습니다. 아쉬운 만큼 더 찐해진 마무리 인사받으며 입싸한 뒤에 구장 올라갔습니다. 스펙 좋은 아가씨가 섹도 즐길 줄 알고, 저랑 궁합도 맞아서 연애도 기분좋았습니다. 둘만 있으니 한층 더 꼴릿한 멘트에 끝내주는 알까시와 오랄까지..전희도 대만족! 동굴 진입해서는 따뜻하고 꽉꽉 조여주는 소중이에 취했습니다. 스펙 되는 아가씨다보니까 어떤 자세로 해도 절경입니다. 다 받아주는 죽이는 마인드 덕분에 엉덩이 두들기면서 뒤치기로 기분좋게 거사 치뤘습니다. 애인같은 호응 덕분에 하는 맛도 제대로 봤네요.

복귀3일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제대로 하드스타일로 놀다온 어제.. 자주 같이 달리는 친구놈과 저녁에 논현에서 접촉후,, 간단히 한잔후, 근처 노래방 갈까 하다.. 먼저 허전합니다 ㅋ 전에 갔었던 업소로 이동 오늘도 역시나 정다운대표님 찾고 .. 번호를 저장할수가 없어.. 사이트 들어가서 번호 확인후 전화합니다 어젠 왠지 모르게 좋은날? 저번보다 훨씬 많은 언니들.. 미러에 정말 풀로 가득합니다 ㅋㅋ 평소에는 이야기 하고 술마시는 스타일이나 어제는 정말 하드스타일 접견해서 놀아밧네요 대표님이 추천한 두언니로 친구랑 저랑 모두 앉혔구요 정말 하드한 서비스를 자랑하는 "영아" 강추합니다 수줍어하시는분이라면 더더욱 강추드립니다 몸을 맡기시면 알아서 리드를 해줄수있는 그런마인드를 가지고있습니다 오늘 평소와 다른 이색적인 분위기 맘에 들었네요 인사 끝나자마자 올탈의로 T팬티 하나 걸치고 달라붙어서 만지라는 것처럼 글래머한 가슴 들이대주는데다가, 나중에는 손을 아예 자기 소중이로 이끌어줍니다..정말 타고난 섹녀..ㅋㅋ 저는 전체적으로 즐달 기준을 마인드와 서비스위주로 보는데 와꾸 몸매는 말할 필요도 없으니.. 이언니 정말 강추할만해요 연애에서는 깊고 헤어나오기 힘든 뭔가의 매력이 풍부한언니였습니다 신음소리하며 쪼이는 연애감,정말 더 할말이없네요 막판에 엉덩이 두들기면서 뒤치기할때는 진짜 미친 리얼섹반응에 2배는 더 꼴릿합니다..ㅋㅋ 하드풀에가서 너무 재미없게 노는거 같다는 생각이 종종 들었는데.. 어젠 정말 하드풀이 이런데구나를 알게해준 언니들입니다 ㅋㅋ 내려와서 그냥갈려하다 친구기다리다 대표님 만나 뵈고 이야기 하는데 ㅋㅋ 정말 잘놀았다고 ㅋ 요런 분위기도괜찬네요 ㅋㅋ

쭈꾸쭈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남자놈들이랑 술마시면 결국은 박는이야기네욬ㅋㅋ 달린 썰 풀다가 그럼 함 가자!! 지금 가자 하다가 번개로 갔습니다~ 강남역에서 가까운데가 업소라 고민없이 갔구요 대충 최신 후기 읽어보고 갔습니다 9시 조금 안되서 갔는데 언니들이 출근하는 모습들이 보이고 이정도면 사이즈 나오겠네 하면서 다같이 입장ㅎㅎ 대표님이 나와서 데리고 들어가고 설명 좀 듣고 바로 초이스하로 갔습니다 주말이라 물량도 많고 20여명이나 보여주다보니 그 중에 맘에 드는 언니가 있더군요 제가 초이스한 언니는 아담한 키에 힙이나 바스트는 비율좋은 언니.. 와꾸는 무슨 고딩같이 어려보여서 맘에 들었네요~ 룸에서 놀다보니 더 맘에 드는 점이 애교도 잘 부리고 같이 재밌게 놀아보려는?? 그런 마인드라서 좋았습니다. 나이도 24살이라고 해서 진짜 동안이라고 너무어려보였다고 입 털고ㅋㅋ 눈빛도 끈적거려서 분위기 잡고 애인모드하다가 살짝 살짝 터치하고.. 둘다 흥분해서 화끈하게 달렸네요ㅋㅋㅋ 일단 바디가 탱탱하니 터치할 맛이 나구요 구장에서의 플레이도 매우 만족스러웠습니다 우선 언니들이 잘 안해주려는 곳까지 자극해주는 애무가 완전 좋습니다. 구장에서 한번 더 립서비스를 받았는데 알까시 해주는 언니는 오랜만이군요. ㅎㅎ 섹반응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흥분해서 달려들기 전에 살짝씩 만져주는데 금방 느끼고 금방 올라와서 표정도 신음도 야하게 변합니다. 더 흥분시켜보자는 생각에 쫌 진하게 들어가니까 언니가 제 위에 먼저 올라타는군요 ㅋㅋ 자기 가슴 만지면서 위아래로 움직일때는 정말 ㅋㅋ 하면 할수록 쫄깃한 쪼임이 더해집니다. 영계까 허리돌림은 왜 그렇게 야한지 ㅎㅎ 처음에는 제가 리드하는 분위기였지만 나중에는 거의 잡아먹히다시피 했네요. 정상위로 자세 바꿔서 방아 찧다가 막판에는 뒤치기로 언니도 저도 흥분 절정 상태에서 물 빼고 나왔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