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리토스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오랜만에 풀~ 플레이 정대표님 방문했습니다. 간만에 가는거니까 딜도 싫고, 초이스도 좀 여유롭게 보고 싶어서 이벤트시간에 갔습니다. 2명이서 갔는데 초이스 23명. 사이즈도 맞춰줘서 좋아요. 저는 백설이라는 아가씨 골랐습니다. 다른 데서 만나면 그냥 이쁜 여대생이네 싶은 귀여운 와꾸에, 슬림한데도 갖출 거 다 갖춘 몸매가 매력적이었습니다. 룸에 들어가서 간단히 술한잔 하고 전투 받는데 잘 골랐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언니 입심이 장난이 아니네요. 남자가 어떻게 하면 느끼는 지 아는 것 같습니다. 입안가득 물고 제 밑에서 올라다볼 때 모습은 진짜.. 행복하게 입싸하고 술자리 가졌습니다. 술 마시는 동안에도 취한 제가 짖궂은 농담도 하고 좀 깊이 만지기도 했는데 빼는 거 없이 다 받아줘서 즐거웠습니다. 언니도 분위기 좀 타니까 제 팬티속으로 손이 슬슬 들어오는데..친구랑 안갔으면 그냥 구장 갔을 것 같네요. 야한 술게임과 러브샷으로 자리 마치고 구장 들어갔습니다. 애프터에서는 섹녀의 본능을 제대로 보여준 언니였습니다. 씻고 나오니까 먼저 벗고 제 위로 올라타서 애무 시작합니다. 머리부터 아래까지 쭉 빨아주는데 어우..제 귀 애무하면서 대딸해줄때는 그냥 쌀뻔했네요. 술기운 전부 없애고 미친듯 흥분한 상태에서 언니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살짝 서비스하니 흥건해진 언니덕분에 무리없이 쑥 들어갔네요. 움직일때마다 격하게 보여주는 섹반응이 일단 좋습니다. 안은 영계답게 탱탱한 쪼임이 쫄깃했구요. 타고난 것처럼 제 물건에 달라붙어서 어떻게든 물 빨아가려 하는게..ㅋㅋ 자세 바꿔가면서 열심히 허리 돌리다가 막판에는 하드하게 하자면서 엉덩이 내미는 언니 후배위로 혼내고 왔네요. 황홀하게 싸고 나왔습니다. 여지껏 플레이 다니면서 만났던 팟중에 제일 괜찮네요. 잘 놀았습니다. ^^

외계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이번에 서울에서 출장이 있어서 업무차 서울 출장을 가게되었습니다. 서울에 사는 친구 두 놈과 미리 계획을 세우고 가기 전부터 후기를 눈팅했죠 그중에 정다운대표 후기가 눈에 들어오더라구요 다른 후기들은 칭찬글만 있는데 정다운대표 후기는 혹평섞인 후기도 있어서 신뢰가 간다고해야하나? 그래도 작업이겠지 생각하며 확인겸 걸었던 전화에서 정다운대표 목소리가 먼가 신뢰감이 느껴져서 속는샘치고 방문하기로. 위치는 출근부에 나와있고, 우여곡절에 간거라 앞에서 전화드렸죠 11시 .. 요즘 물량이 엄청 많아서 강남풀싸롱 중엔 잴 핫하다고 하더라구요 피크시간인걸 감안해.. 걱정이 먼저 앞서고 도착~ 일단 칭따오배우 닮으신 대표님 ^^ 다행히 대기시간 없이 방을 잡고, 첫 방문이라 미러룸에서 여러 아가씨들을 보고는 싶었지만 '많이 보는 것이 별 의미가 없다'는 정다운대표님의 얘기와 대표특급추천한번 믿고 날씬하고 선해보이는 인상의 추천녀를 앉혔습니다. 후기에는 50명 봤다는 얘기도 있었는데 그건 작업인 것 같고 솔직히 31명 봤습니다. 의자왕처럼 50명을 미러룸에서 보는건 욕심이엇나요 ㅠㅠ 친구 말로는 목요일에 이정도면 다른곳보다는 양호하다고 하는데 이부분 개인적으론 살짝 아쉬웠네요. 저의 경우 30대가 되면서부터는 하드코어적으로 노는 것 보다는 교감이 되는 사람과 적당히 스킨쉽하면서 이런저런 얘기 나누는 것이 더 즐겁던데 그날은 그런 아가씨를 만나 연장하면서 아주 즐겁게 시간을 보냈네요. 초이스 추천 받길 잘했다는 생각! (사실 업소에 다녀보면 그런 아가씨 만나기가 더 어렵더라구요 그냥 서비스용이 대부분...) 친구는 거대불분의 거유팟을 골랐는데 .. 파이팅이 정말 하늘을 찔렀습니다 ㅋㅋ 정다운대표님이 중간중간 들어와서 신경도 써주고 배려가 돋보였습니다. 근데 중간중간에 들어오는 웨이터, 마이크가 계쏙 말썽이어서 좀 짜증났네요 그것 빼고는 뭐 후기에 봤던 그대로 였습니다.^^ 에프터는 50분 거의 꽉채워서 즐겼습니다 언니도 제가 마음에 들었는지 여러가지 자세 잘받아주고 느껴주고 오랜만에 교감가는 연애하구왔네요. 지방에 사는 관계로 자주 방문은 못하지만 다음에도 또 서울오게되면 무조건 와야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즐룸했네요^^

샤몬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어제 접대차 업소 방문했습니다. 담당은 정다운대표님이었고 전화상으로도 친절하고 인상도 좋으시고 좋은방문이었습니다 모셔야 되는 분이랑 간거여서 초이스 걱정을 좀 했는데, 미러 한가득 에이스급 언니들 덕분에 다들 불편없이 초이스 마무리했습니다. 저는 담당 추천으로 20대 중반의 은진이라는 아가씨 골랐습니다. 와꾸도 이쁜데다가 생글생글 웃는 낯이 마음에 들었고, 얇은 홀복으로는 가린 듯 안가린듯한 글래머러스한 몸매가 좋았습니다. 자연산 가슴에 완전 슬림보다는 적당이 탱탱한게 딱봐도 떡감이 죽일 것 같은 타입? 언니들이 마인드가 다 좋아서 전투 생략한 룸에서는 흥도 나고 분위기 좋았습니다. 아무래도 어려워하는 저를 보고 제팟이 먼저 리드해준 덕분에 얼타지 않고 잘 녹아들 수 있었네요. 살짝 눈치보내는데 제 착각일수도 있지만 이따 구장에서 기대하라는 듯한 눈빛? 몰래몰래 열심히 주무른 몸매는 제 예상 이상이어서 꼴릿했습니다. 드디어 대망의 구장타임! 아까 제가 좀 어려워하는게 보여서 안쓰러웠다고 하며 확실하게 서비스해주겠다고 합니다. 애무부터가 남다르네요. 옅은 신음 더해 귀 빨아주며 대딸해줄때는 그대로 승천할뻔 했습니다. 술좀 취한 제가 69제의 하니까 받아줍니다. 서로 오랄해주는데 처음 맛보는 언니 혀놀림에 어우..깊이 들어가서 쪼여주는 거에 또 한번 어우..가볍게 서비스하니 물도 넘쳐서 준비완료! 키스 한번 주고받으며 애인느낌 물씬 풍긴 뒤에 바로 동굴속으로 들어갑니다. 뭐 말할거 있겠습니까..20대다운 쪼임에 에이스급 스킬이 더해져서 헉헉거리며 미친듯이 허리 돌렸네요. 계속 에스컬레이트하는 섹반응에 저도 흥분도가 점점 올라가서 야한 멘트 주고받으며 자세 바꿔 즐겼습니다. 정상위로 야한 표정감상도 좀 하고, 섹시힙 구경할 겸 뒤치기도 했다가 마무리는 여성상위로 해주는데 무슨 배우인줄 알았습니다. 느끼는 표정에 본인도 엄청 꼴렸는지 자기 유두를 살살 굴리면서 허리가 돌아갑니다. 한참 느끼다가 같이 한번 갔다 왔네요. 마지막에 옷매무새 정리하고 나가기 전에도 옷입는 척, 머리 정리하는 척 하면서 몸매자랑 한번 더 들어갑니다. 서로 더듬고 만지며 장난치고 연애시간 끝냈네요. 즐달하고 나와서 얘기해보니 다들 자기팟 마음에 들었다고 합니다. 몇몇 번호도 따갔습니다. 다음에는 편하게 독고로 와서 더 찐하게 놀아봐야겠습니다..ㅋㅋ

리덕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요즘 여친이랑은 냉전이라..(거의 헤어질 분위기--) 동료 한명이랑 업소로 놀러갔습니다 피크 시간대 전에 도착을 해서 그런지 정신없이 바쁘진 않았습니다 대표님이랑 간단하게 커피 한잔하고 바로 초이스하러 들어갔는데.. 딱 제 스타일인 언니가 보이네요~ㅎㅎ 볼륨감 넘치는 글래머러스한 몸매에 풀싸에 있으면 안될 것 같은 대박 와꾸! 도대체 이런 아가씨들은 어디서들 찾아오는지..ㅋㅋ 2차 가서 하다가 와꾸가 별로면 급 식어버리는터라.. 이 언니는 와꾸는 어디에 내놔도 꿀리지 않을 정도네요^^ 이름은 민정이라고 합디다 초이스 후 룸에서 재회한 그녀는 이쁜 시스루 원피스를 입고 있습니다 원래 인사쇼 받을 때는 가만히 있었는데 어제는 주체가 안되고 하드하게 시작했네요ㅋㅋ 성격도 나쁘지 않아서 원래 말이 많은 저랑 잘 맞았습니다 금새 친해져버림~~ 달리는 동안 팬티 살짝 제끼고 넣고 싶은 충동이 시도 때도 없이 일었는데 그러면 블랙리스트 올라가겠죠ㅎㅎ 수위 조절해가면서 달리곤 MT로 넘어갔습니다~ 처음엔 립서비스로 시작ㅋㅋ 커져가는 똘똘이를 정성스럽게 빨아주는데 흐뭇하게 지켜봤습니다 빠는 동안 ㅂㅈ쪽 공략했더니 반응이 오더라구요ㅎㅎ '오빠 빨리 해줘~' 라면서 엉덩이 살살 흔들어주는데 ㅗㅜㅑ.. 젤 살짝 사용하면서 처음엔 부드럽게~ 나중엔 온몸이 들썩이도록 박아댔네요ㅎㅎ 언니 정신 못차리도록 마구마구했습니다ㅋㅋㅋㅋ 아파할까봐 좀 걱정을 하진 않았구요 가버리는 언니를 바라보며 좀 더 하다가 발싸!! 역시나 밤일은 자신있었습니다^^ 서로 즐긴 것 같아 기분 좋은 후기였습니다~

토네로스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딸바보 아빠지만.. 이거참.. 이러면 안되는데.. 쉬는날이고 해서 요 몇군데 스캔하고 눈에 확 들어오는 정다운대표님 ㅋㅋ 회사사람들 만난단 핑계로 오늘 하루 놀아보자 ㅋㅋ 클럽이나 룸은 소개로 몇번 가밧는데.. 재미도 없고 좀 느긋하고 메리트 없는 느낌 이번엔 직접 검색에 나서 골라보앗습니다 ! 예약 하고 도착 후 대표님 만나뵈어 뭔가 프로페셔널한느낌? 그런게있네요 ㅋ 입성후 룸으로 들어가면서 슬쩍 미러 눈깔러쉬로 탐색 해봄 잠시후... 진짜로 입실해서.. 눈팅햇던 처자들 위주로 러쉬해보면서... 찍은 언니가 괜찬냐고 물어보니 정다운대표님이 애교도 많고 생글생글한 처자라고 하시더군요 ㅎ 대표님과 간단한 얘기를 하고서 딱 봐도 어려보이는 처자가 무슨 가슴이... 한 눈에 들어오더군요. 이거 너무 좋구나 하고 골랐죠 22살에 이런 가슴이면 운좋게 굳초이스 한거 같습니다 도둑놈 되는거 같은 심정은 몬지 .. 본게임을 뒤로 한채 잠시 담배피면서 이런 저런 살짝 호구 조사에 들어가네요 ㅎ 시간이 되니 립서비스도 시작하면서 본격적인 스타트에 돌입했는데 가까이서 보니 깨끗한 피부에 땡땡한 바디가 더욱 영계를 증명해줌.. 돈주고도 못만나볼 영계한테 손이 계속가요. 원래 터치도 잘안하는데.. 알리바이 완벽하겟다 1탕 더 끈구 좀더 놀앗네요.. 올라가서 정말 흥분되는 타임 어린 처자라 그런지 쪼임이 상당하더군요 ㅎㅎ 키스도 잘 받아주고 스무살이라 정말 영계같은 느낌이 너무나 나는 처자네요. 저의 하드한 공격에도 보나양이 잘 받아주고 오히려 더 적극적이라 살짝 당황했네요. 어린 처잔데 소리며 반응이며 정말 리얼하더군요.. 가슴출렁이는거까지.. 잊지 못할것 같습니다 ㅎ 어린처자가 마인드 정말 잘되있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