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독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평소 저는 아담하고 뭔가 혼자 가도 부산스럽지않고 조용한 1인샾을 선호했는데 요즘 신규업소도 늘고 새로운시스템(?) 같은 것들도 갑자기 늘어나서 골라서 가는 재미가 있네요 눈팅 쭉 하다가 1인샾에선 만족하기 어려운 마사지가 있어보이는 듯 한 도깨비스파를 보고 고민 좀 하다가 후기도 읽어보고 나름 못해도 중달은 하겠지 싶어서 당일 전화예약 후 일단 방문했습니다 샤워하고 방으로 가서 마사지 시작 마사지 압을 주고 시원 하게 받는 마사지도 좋고 이후에는 편안하게 어루만지는 마사지도 좋아요 ㅎㅎ 전립선 마사지까지 끝나면 아가씨가 들어옵니다 가녀린 슬림 아가씨가 하늘 하늘 원피스 입고 들어오네요 언니 이름은 영아라고 그랬습니다 간단하게 이야기 한 후 서비스가 시작되고 탈의해서 애무로 시작 혀와 손으로 온 몸을 터치 터치 bj를 아주 막 확 화끈하게 해주는데 굿ㅎㅎ 정상체위로 하고 싶다고 하니 알아서 다리 활짝 열고 벌려주는데 와우 이런 프리패스가 싶네요 ㅎㅎ 톡톡 치면서 클리를 자극하다가 그대로 넣었습니다 쪼이는 느낌이 괜찮습니다 정신 안차리면 훅 가겠어요 뒷치기로도 넣고 마무리는 다시 정상체위로 해서 갔습니다 싸고 나서도 계속 찌릿찌릿한게 아주 좋았습니다 전립선마사지를 받은 효과인가 싶습니다 발사하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습니다 ㅎㅎ

더깊게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친구가 놀러와 밥을 먹고 좋은곳을 찾던중 모처럼 도깨비스파에 가볼까 연락을 취해봅니다 예쁘고 사랑스러운 처자가 있다고 하여 저는 소희양으로 초이스했습니다 ^^ 간단히 파트별로 나눠서 적어보겠습니다 [스텝] 실장님 친절하십니다^^ 목욕탕이랑 티 정리하시는 분들도 매너매너 [목쌤의 맛사지] 오일을 적셔 뒷판 뻣뻣해진 목부분부터 정성껏 맛사지 해줍니다 부드럽고 적당한 압으로 허리부분까지 시원하게 풀어주네여^^ 마사지시간 더 긴거 있으면 좋을뻔했는데 아쉽네요 ㅠㅠ 목쌤 경력도 덜덜하던데 어쩐지 시원스럽게 잘한다 했더니 역시 프로네요^^ [와꾸] 소희양~ 로드샵 건마 기준~~ 중상 이상 줄정도로 귀엽고 이쁩니다^^ 섹쉬하면서 귀여운 분위기도 보이는 스타일이구요^^ [서비스] 잠시 뒤로돌아 올탈후 누워있는 내몸으로 올라와 애무를 시작하네요 부드러운 키스를 시작으로 가슴부터 아래로 아래로 내려갑니다 드디어 존슨에 다달아 귀여운 입술로 잠시 머금고 부드럽게 빨아주네요 목끝까지 존슨을 넣었다 뺏다 하면서 부드럽고 감칠 맛나게 녹여줍니다 마치 맛있는 아이스크림을 빨아 먹듯이 아주 맛있게 먹네요^^ 가만히 있다가는 바로 절정으로 도달할것 같아 역립을 핑계삼아 소희양 잠시 눕혀봅니다 소희양 가슴!! 만지기 좋고 빨기 좋은 적당한 크기의 가슴이네요ㅎㅎ 그녀의 보드라운 살에서 향기가 납니다^^ 젖꼭지를 부드럽게 애무해주자 그녀 살짝 살짝 반응이 옵니다 밑으로 내려가 그녀의 삼각지대에 도달해 잠시 그녀의 봉지를 관찰해봅니다 가지런한 털과 여리고 예쁘게 생긴 남자라면 꼭 한번 먹고싶은 봉지네요ㅎㅎ 드디어 관찰을 끝내고 맛있는 그녀의 봉지를 서서히 애무를 시작 해봅니다 클리를 시작으로 ~~ 서서히 부드럽게 입술로 혀로 맛있게 빨아먹어봅니다 준활어급의 역립 반응도 좋네요^^ 억지로 참으려는듯 하지만 신음소리 마구 새어 나옵니다ㅎㅎ 한참을 애무후 콘돔을 착용하고 그녀의 달궈진 봉지에 천천히 비벼 봅니다 물이 나와 미끈미끈해진 터라 느낌이 너무 좋으네요^^ 정신없이 혼자만 즐겨버리고 싶은 느낌이 들었지만 매너를 지켜 소희양 힘들지않게 과도한 자세 요구 안하고 아껴주며 기분좋게 마무리를 했네요ㅎㅎ 샤워후 나오기 전에 실장님께서 소희양 어땠냐라는 질문에 엄지손가락 하나 들어 최고라고 해주고 나왔네요ㅎㅎ [총평] 와꾸, 맛사지, 서비스 삼박자 두루 갗춘 유리양~ 몰래 혼자두고 보고 싶은마음 간절했지만 고심 끝에 감히 추천해봅니다 ㅠㅠ 회원님들 유리양 조심 조심 아껴 주며 보시길 부탁드리며 저는 재접견의사 1000% 입니다ㅎㅎ

군대리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일을 마치고 귀가하려다 나들이 한번 해볼까? 라는 생각에 어디갈까 고민하다가 압구정 도깨비스파에 전화를 했습니다. 마인드 좋은 매니저가 있다는데 예약 시간이 좀 애매 하네요. 시간상 A코스로 .......예약을 합니다. 서비스가 쩐다는데 기대가 됩니다. 방에 들어가는데 따뜻한게 아주 좋습니다. 시작은 뭐다 그러하듯 마사지부터. 엎드려서 마사지를 받습니다. 마사지도 참 잘하지만 받으면서 심심하지 않게 대화를 잘 이끌어 나갑니다. 마사지 끝나고 기대하던 솔비 매니저가 들어옵니다. 한 눈에 솔비씨의 몸매가 확 들어옵니다. 기가막히게 좋은 슬림한 바디라인초장부터 기가 확 살아 올라옵니다.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나올때 또 보고 싶네!!!!! 라는 생각이 들게 합니다. 시간관계상 대화는 짧게 했습니다. 솔비가 시간이 없으니 받으면서 이야기하자고 해서 말입니다. 안그랬으면 시간내내 대화를 해도 재밌을 매니저 입니다. 그러면서 바로 서비스로 이어집니다. 애무 들어옵니다. 서둘지 않고 천천히 흩어 내리는데 감각세포 하나 하나 건드려 갑니다. 건마에서 서비스 받으면서 정성이 가득하다 라는 느낌을 은 기억이 없습니다. 솔비 매니저가 그걸 보여 줍니다. '이게 바로 정성이다' 라는걸 말입니다. 등판 애무에 이은 앞판 애무도 들어 옵니다. 그 정성에 보답코자 역립을 들어갑니다. 저 역시 그냥 지나가는 역립이 아니라 솔비에게 받은만큼 하려고 했습니다. 그런데 말이 쉽지 결코 쉽지 않더군요. 그런데도 역립 반응이 좋습니다. 이제 다시 자기가 해준다며 비제이 합니다. 느낌 잘 살아 있습니다. 그리고 삽입후 여상위로 솔비의 슬림하고 매끄러운몸매가 눈앞에서 넘실거리니 이제 준비해야겠습니다. 이제 마무리 들어 갑니다. 한껏 흥분이 되어 있는 상태라 금새라도 터질거 같았지만 인내심을 발휘해 버티다 마무리 합니다. 느낌은 썰물이 빠져나가는 기분인데 마음은 오히려 충만감이 가득합니다. 시간이 언제 지나갔는지 모르겠습니다. 잠시~~~~~솔비를 꼭 안아보면서 여운을 즐기다가 퇴실하였습니다

띠바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관리사님이 들어오셨는데 인사나누니 현관리사님이라고 하시네요 엎드려서 마사지받기 시작하는데 관리사님 마사지스킬 좋습니다 압도 재가딱 좋아하는압에 시원하게 마사지받으며 즐겁게 관리사님과 대화하면서 마사지받으니 시간이 금방지나가 버리네요 정말 계속 불편한곳 물어시면서 꼼곰하게 마사지해주시는 정말 마사지는 제가받아본것중 손에꼽힐만한 최고의 마사지였습니다 마지막으로 전립선관리까지 시원하게 풀어주시니 몸이 너무힐링했습니다 그리고 초아가 들어오는데 섹쉬하면서 귀여운얼굴이네요 160후반정도되는키에 볼륨좋은 몸매 참 보기가 좋았네요 베드에 앉아서 이야기하는데 처음보는 어색함은없습니다 먼저말걸어주고 리액션도좋고 저도신나서 이야기한거같네요 탈의하고 난후의 초아의 몸매를 보는데 모양도 이쁜가슴에 찰진 엉덩이는 후배위를 부릅니다 먼저탈의하고 누워서 초아의 서비스를 받아보는데 밑으로 손이 훅들어와 동생을 어루만져주다가 허리와 등을 애무해주면서 올라와 앞으로누워서 가슴을 애무해주면서 동생을 만져주다가 BJ해주는데 섹시한눈빛으로 눈맞춰주면서 BJ해주다가 돌아누워 69자세로 초아의 꽃잎을 애무하면서 예열이 완료되니 흐르기 시작하는 애액.. 빳빳해진 동생에게 CD씌우고 여성상위로 합체해서 허리를 움직이는 엉덩이가 탱탱하고 벅지가 좋아서그런지 쪼임이 예사롭지않습니다 방아찍기를 하면서 허리를 돌리며 교성을 지르는 방아찍으며 흥분해서그런지 자기손으로 자기가슴을 만지며 흥분하는 점점더 깊숙하게 들어오는데 너무좋습니다 체위를 바꿔 정상위에서 찐하게 딮키스를 나누면서 피스톤운동하다가 한방울도 남기지않고 발사했습니다 끝나고나서 길게 여운이남아서 한참을 껴앉고 베드에 누워있다가 시간되어 담에보자하고 빠빠이~ 그날밤 진짜 오랜만에 집가서 개운한 마음으로 푹잤네요​

띠바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날씨가 많이 풀리긴했는데도 마음은 왜캐 쌀살한지.... 오랜만에 도깨비스파로 향했습니다. 친구가 지수씨가 에이스다고 말해줘서 지수씨로 지명을 했습니다. 사우나를 하고 서비스실로 직원분께서 안내를 해주셨습니다. 관리사님이 들어오셨고 인사를 나누며 이런저런 이야기 하면서 마사지를 받았습니다. 건식사우나를 받고 찜마사지를 받은후 전립선 마사지를 받는데 제 똘똘이가 몹시 극에 달았습니다. 받는도중 노크소리와 함께 지수매니저분이 들어오시고 관리사님께서는 퇴실하셨습니다. 160초반의 키지만 힐을 신으면 160중반대까지로도 보입니다. 그리고 굉장히 슬림합니다. 슬림하면서도 탐스럽게 나온 엉덩이와 가슴은 아래 있는 물건을 다시 한번 꿈틀거리게 합니다. 얼굴은 이쁘게 생겼습니다. 들어오자마자 방긋방긋 웃으면서 인사하기에 괜시리 밝아집니다. 관리사님의 퇴실과 함께 탈의를 하는데 피부도 굉장히 하얗고, 군살이 하나도 없습니다. 가슴은 B컵쯤으로 보입니다. 올라와서 기본 삼각애무를 해주는데 굉장히 느낌이 좋습니다 삼각애무가 끝난 후에는 콘돔 착용하고 여성상위로 시작했습니다. 이후에 정상위로 시작하는데 엄청난 신음소리가 ㄷㄷ... 수량도 풍부하면서 신음소리 또한 엄청나게 나오고 조임까지도 훌륭합니다. 여성상위 후에 뒤치기로 시원하게 마무리 지었습니다. 살짝 오래 걸린듯 했지만 끝까지 웃어주면서 말을 굉장히 이쁘게 합니다 지수언니 처음 보게 되었는데.. 괜히 에이스 소리가 나오는게 아니란걸 알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