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니훈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프로필보고 굉장히 마음에 드는 언니를 찾았습니다. 사나언니였는데 처음에 보고 혹했죠. 후기도 보고 실장님께 물어봤는데 꼭보라 하시네요. 궁금했던 언니라서 바로 예약을 잡고 이동했습니다. 다행히 빠른시간에 예약을 잡아서 수월했죠 ㅎㅎ 담당실장님을 믿고 갔습니다. 초이스도 가능하다길래 사나 보고 마음에 안드시면 바꿔드린다고 하지만 마음에 들거라하네요. 보통 다른 업소 백마 실장님들도 마찬가지로 그렇지만 트리플실장님은 왠지 더 확신에 차셨네요. 근데 딱 보자마자 생각이 바뀌네요. 와꾸가 정말 제 스타일 입니다. 몸매도 그렇고 일단 금발에 그냥 환상적인 백마네요. 샤워서비스도 해줍니다. 직접 씻겨주고 만져주고 다해주네요 ㅎㅎ 키스도 빼지 않습니다. 얼굴 예뻐서 조금 뺄줄 알았는데 안빼네요. 교육 제대로 됐습니다. 몸매 좋고 마인드 좋아서 더 마음에 들었네요. 역립반응도 활어네요. 좁보에다 운동하고 관리를 하니까 아무래도 더 그런것 같네요. 연애할때도 체위 빼지도 않고 쪼이면서 느껴주는게 예술이네요. 한번 보시면 절대 후회안하실것같네요 ㅎㅎ

훈장막걸리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오랜만에 아는 동생과 백마 달렸습니다. 선릉역 도착해서 연락하고 밖에서 실장과 만나 얘기좀 나누고 둘다 경계풀고 허심탄회하게 얘기를 하고 대충 이름만 듣고 한명 찝어서 골랐습니다. 호수 받고 올라가니 안나라는 백마 언니가 쓰윽~~ 몸매를 보는순간 헉... (개인적으로 몸매를 많이 따집니다)..잡지에서나 보던 그런몸매가 특히 복부와 슴가가...학학학학..샤워할려고 탈의하는데 본 몸매는 가슴 라인이 정말 이쁘네요 이젠 업소가서 언니들이 직접적으로 애무하기 전까진 동생놈 안일어서는 경지까지 갔는데 탈의하는 모습만 보고도 동생이 기운차게 일어나더군요...허.. 샤워하고 오랜만에 두근두근하는 기분으로 침대로 올라갔습니다. 처음에 우려하던 백마특유의 냄새는 안나더군요. 일단 기본적인 bj서비스와 애무받고 반대로 역애무 들어 갔습니다. 간만에 기분좋은 느낌나는 자연산 슴가와 생각보다 피부가 상당히 보드랍네요. 일단 아래내려가서 보징어냄새 탐색후(건강한 언니들은 거기서 냄새 없죠..보징어 냄새 있는 언니들은 깨끗히 씻어도 속에서 냄새 납니다.보징어 느낌나면 절대 립 or 핑거섭스 패스)... 일단 립들어가고 반응봐서 립과 동시에 클리를 애무하니 언니 허리 휩니다. 나중엔 손으로 자기입틀어막고 다리 꼬더군요. 간만에 섹반응 좋은 백마에서 봅니다. --; 일단 1차 보내주고 콘돔을 찾으니 이미 씌워져있네요..ㅋㅋ 씌워져있던....언제 씌웠는지 --; 바로 돌격하고 몇번 움직이는데 핑거애무할때부터 대충 알았지만 한강에 노젖는 걱정은 바로 버렸습니다. 제가 좀 작은 편인데도 오히려 최근에 봤던 국내 언니들보다 꽉 쪼이네요. 몇번 체위좀 바꾸다가 시원하게 발사했네요. 거왜 진짜 기분좋게 발사하면 나중에 잔여물이 거의 나오지 않는.. 다들 이해하시리라 봅니다. 요근래 업소에서 언니들과의 유희중 가장좋은 느낌이었네요. 끝나고 동생한테 물어보니까 동생도 좋다하네요. 동생도 대단히 만족했는지 말일 전에 한번 더 오잡니다 --;

논스톱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아침에 눈뜨자마자 넘쳐오르는 성욕을 주체하지 못하고 오피방문결정! 트리플S백마에 전화를 걸어 슬래머 추천을 받고 15시 첫타임 예약함 실장님 만나서 안내받아 방으로 입성 분홍색 원피스를 입은 쭉빵여인 레이가 맞아줌 얼굴을 보니 청순하면서 섹기있는 눈이 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함 꼴초이지만 비흡연언니라 언니의 깨끗한 폐를 지켜주기 위해 잠시동안 금연을 결정 첫만남부터 새색시처럼 부끄러워한 레이언니 엄청나게 부끄러워해서 살짝 가슴을 터치 하니 정말 부끄러워 하네요 ㅎㅎ 샤워하러 먼저 들어가고 뒤따라 들어온 언니 알몸으로 들어오는데 두 눈을 의심케 하는 c컵 슴가가 나를 반겨줌 샤워서비스를 받으며 살며시 만져보는데 탄력감에 놀람 꽉찬슴가앞에 침대에서의 반응이 기다려짐 샤워를 마치고 침대로 입성하여 슴가부터 공격함 언니가 간지러운듯 ㅋㅋ대지만 조금씩 느끼는지 숨이 거칠어짐 자세를 바꾸어 언니가 애무를 시작하는데 애무자체보다는 움직일 때마다 함께 출렁이는 슴가에만 집중하게 됨 장갑을 장착한 후 은혜스러운 그곳으로 입성하는데 내것이 조금 큰지 젤을 투입하기로 결정 움직일수록 언니의 신음소리와 수량이 풍부해짐 정상위, 여성상위, 후배위, 마무리는 정상위로 끝냄 슴가의 출렁거림으로 인해 조금 일찍 마무리한 감이 있음 그럼에도 마지막콜이 울릴때까지 정성을 다하는 모습이 보기좋음 침대에서는 정말 한마리의 야생마였습니다. 프로필은E컵인데 이건 실수라고 하더군요 ㅠC컵입니다 ㅎㅎ

스누피장걉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후기도 둘러보고 출근부 라인업들도 여러군데 보다가 트리플S백마 제일 마음에 들었습니다. 바로 트리플S백마 실장님한테 전화를 해서 예약을 잡았는데 보고 초이스가 가능하다길래 걱정할 필요도 없이 갔습니다. 신기했던게 다른언어 피부색 눈동자색깔 몸매 전부다 다르니까 묘하게 흥분 되더라고요. 방에들어가서 짧은 영어 섞어 가면서 대화 조금 하다가 샤워를 했습니다. 한국 언니가 아닌 외국 언니와 샤워를 하는게 너무 부끄러워서 빨리 씻고 나가려고 했는데 스티나언니가 옷 다벗고 들어오더라고요. 웃으면서 몸을 씻겨주는데 너무 흥분해버렸습니다. 그냥 이유없이 흥분을 해가지고ㅠㅠ 제 동생을 손으로 흔드는데 멈추라고 바로 말했죠. 쌀것 같아서 ㅠㅠ 찬물로 이빠이 돌려서 동생좀 진정시키고 나갔습니다. 침대에 누워서 옆에 오라 하고 같이 누워서 뽀뽀도 하고 키스도 찐하게 하니 서로 신음소리 내면서 더 흥분이 되네요. 키스하다가 갑자기 스티나 언니가 제 동생을 혀로 츕츕 빨아주는데 귀두 혀 놀림이 보통이 아니네요. 저도 이미 흥분해서 이성을 잃은터라 스티나 언니 소중이쪽을 살짝 만지는데 거부 반응이 없길래 두 손으로 소중이 벌리고 혀로 소중이를 빨았습니다. 스티나언니가 부끄러운지 신음소리 계속 내면서 소중이를 빨리는데 수량이 콸콸 넘치더라고요. 이제 본격적인 동굴 탐험 전에 콘을 장착한 후 동굴에 쑥 집어넣는데 쪼임이 되게 좋네요. 백마봉지들은 쪼임이 안좋을 줄 알았는데 스티나언니 소중이 쪼임 되게 좋네요. 정상위로 강강강 하다가 갑자기 스티나 언니가 삘탔는지 제위로 올라와서 여상으로 미친듯이 찍어 대는데 쪼이면서 찍어버리니까 버티려 해도 힘들더라고요. 엄지발가락 접으면서 겨우겨우 버티다가 찍으면서 잠깐 멈추더니 제손 가져다가 자기 가슴 만지라고 손을 끄는데.. 이제 여기서 너무 흥분해서 싸버렸습니다.. 너무 좋았던게 적극적인 마인드와 대화는 잘 안되지만 대화하려고 노력하고 반응은 진짜 좋았습니다. 그리고 빨리하라는 재촉도 없고 그런것들이 너무 좋아서 즐달했던 것 같습니다.

왕건장인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모델느낌 제대로 났던 트리플S백마 레이나 만났습니다. 프로필 움짤 부터 프로필 언니들 사진 보고 이미 꼴렸었습니다 ㅋㅋ 실장님한테 전화로 물어보니 프로필 실사 맞다고 걱정말라고 하시네요 훗.. 항상 다들 말은 그렇게 하지만 그래도 굉장히 친절하셔서 바로 이동을 합니다. 만나서 이제 호실안내 받고 이동을 하는데 레이나 언니 좋네요 ㅋㅋ 미소짓는 모습이 잊혀지지가 않네요 ㅎㅎ 수줍은 미소와 약간 앳된 미소 그런 얼굴이에요 마스크가 예쁩니다 ㅎㅎ 남자라면 예쁜 여자 당연히 좋아하는데 더군다나 그게 백마니까 훨 좋죠. 소파에서 토크타임 하고 샤워실로 향합니다. 샤워를 같이하는데 아기가 된 기분이 이런거네요 ㅎㅎ 정말 깔끔하게 잘 씻겨줍니다 ㅋㅋ 씻고 나와서 이제 애무 들어가네요. 가슴만지면서 키스를 하는데 수줍어 하네요. 얼마나 수줍어하던지 ㅋㅋ 귀여우면서 사랑스럽다고 해야죠. 일단 키스 빼는거 없고 가슴 노터치~ 이런거 절대없습니다. 비제이 스킬도 예술이고 알까시도 해주네요 가슴 핑유 쪽쪽 빨고 이제 밑으로 핑보 역립을 하는데 소중이보다 가슴 빨때 더 느끼네요. 이미 핑유 역립으로 흥건해진 소중이를 혀로 또 역립하니 기가막히네요. 도저히 안될것 같아서 장화신고 이제 소중이 진입합니다. 뜨거운 온기가 저를 맞이해주는데 쪼임이 끝내주네요. 정상위로 몇번하다가 아..ㅋㅋㅋ 느낌이 안좋아요 바로 쌀것 같아서 어떻게 든 앵기고 뒤치기로 바꾸고 여상도 했는데 도저히 안되겠더라고요 ㅠㅠ 결국 쪼임에 못이겨서 발싸했는데 기분은 그래도 좋더라고요 ㅎㅎ 명기를 만난 기분이었습니다. 다음에 친구들하고도 또 가야죠 ㅎㅎ